최수운 대신사 사형집행의 미스터리 목을 베어도 베어지지 않았다 상제님께 기도를 하고나자 형이 집행되었다

profi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