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의-나라198.gif


동방 한민족의 인류사 개벽의 심법 전수


을사(乙巳 : 道紀 35, 1905)년 8월에
하루는 성도들을 줄지어 앉히시고 어렸을 때 지은 글이라 하시며
정심(正心)으로 삼가라.” 하시고 글을 외워 주시니 이러하니라.


運來重石何山遠이오 粧得尺椎古木秋라
운래중석하산원       장득척추고목추


무거운 돌을 운반하여 옴에 어찌 산이 멀다 하리오.
잘 깎은 방망이로 세상을 다듬질하니 고목 된 가을이구나!


이는 선생문명(先生文明) 아닐런가.” 하시고
이 글을 심고하고 받으라.” 명하시므로 모든 성도들이 심고하고 받으니라.


이어서 말씀하시기를
霜心玄圃淸寒菊이여 石骨靑山瘦落秋라
상심현포청한국      석골청산수락추


서리 내린 현포(玄圃)에 핀 맑은 국화여
바위가 드러난 청산은 낙엽 진 가을이구나!


이는 선령문명(先靈文明) 아닐런가.” 하시고
이 글을 심고하고 받으라.” 명하시므로 모든 성도들이 심고하고 받으니라.


또 말씀하시기를
千里湖程孤棹遠이요 萬邦春氣一筐圓이라
천리호정고도원       만방춘기일광원


천리나 되는 호수길 외로운 배질 아득하고
온 천하의 봄기운 한 광주리에 가득하도다!


이는 선왕문명(先王文明) 아닐런가.” 하시고
이 글을 심고하고 받으라.” 명하시므로 모든 성도들이 심고하고 받으니라.


다시 말씀하시기를
時節花明三月雨요 風流酒洗百年塵이라
시절화명삼월우    풍류주세백년진


철 꽃은 내 도덕의 삼월 비에 밝게 피고
온 세상의 백년 티끌 내 무극대도의 풍류주로 씻노라.


이는 선생선령선왕(先生先靈先王) 합덕문명(合德文明) 아닐런가.

하시고 이 글을 심고하고 받으라.” 명하시므로 모든 성도들이 심고하고 받으니라.


다시 말씀하시기를
風霜閱歷誰知己오 湖海浮遊我得顔이라
풍상열력수지기    호해부유아득안


驅情萬里山河友요 供德千門日月妻라
구정만리산하우    공덕천문일월처


만고풍상의 고난을 다 겪은 나를 누가 능히 알리오.
저 우주의 조화 바다에 떠서 노니 내 얼굴이 드러나는구나.


정을 만리에 모니 산하가 내 벗이 되고
덕을 천지에 베푸니 일월이 내 짝이 되는구나.


이는 우리들의 득의지추(得意之秋)가 아닐런가.” 하시고
이 글을 심고하고 받으라.” 하시므로 모든 성도들이 심고하고 받으니라.

(증산도 道典 8:44)


우주통치자이신 상제님과

선조에 대한 은혜와 보은을 망각하지 말라는 상제님의 준엄한 경고인것이다.


우리의 조상들은 신명계에 살아 계시면서

상제님을 받들며 후손을 보호하고 있는것이다 ㆍ

이것은 도를 닦고 수행을 통해서 체험을 해야 만이 알 수 있는 것이므로

잔머리와 지식으로 알아 지는것 아니다


도전2.gif

불사조

profi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