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태공2.jpg

<第28章 五音(오음4)-밖으로부터 살펴 점치는 법>

 

   太公曰(태공왈)

   태공이 다시 말하였다.

 

   微妙之音(미묘지음)

   적군한테서 반응해 오는 오음은 실로 미묘하지만,

 

   皆有外候(개유외후)

   밖으로부터 살피어 아는 징후도 있습니다.

 

   武王曰(무왕왈)

   무왕이 물었다.

 

   何以知之(하이지지)
   그것은 어떠한 징후입니까”
 

 

   太公曰(태공왈)

   태공이 대답하였다.

 

   敵人驚動則聽之(적인경동즉청지)

   적진의 병사들이 놀라서 동요할 때에 그 소리를 듣고 오음을 압니다.

 

   聞枹鼓之音者(문포고지음자) 角也(각야)

   북채와 북소리가 들리면, 그것은 각입니다.

 

   見火光者(견와광자) 徵也(치야)

   불빛이 보이면, 치입니다.

 

   聞金鐵矛戟之音者(문금철모극지음자) 商也(상야)

   금속의 창소리가 들리면, 상입니다. 

 

   聞人嘯呼之音者(문인소호지음자) 羽也(우야)

   사람들이 떠드는 소리가 들리면, 우입니다.

 

   寂寞無聞者(적막무문자) 宮也(궁야)

   조용하여 아무 소리도 없으면, 궁입니다.

 

   此五者(차오자)

   이들 다섯 가지 반응을,

 

   聲色之符也(성색지부야)
   소리나 색에 나타난 징후로써 이렇게 오음을 알아내는 방법도 있는 것입니다.

 

============================================

 

성인의 직업은 의통

 

宮商角徵羽는 聖人이 乃作이라

궁상각치우 성인 내작

 

先天下之職하고 先天下之業하니

선천하지직 선천하지업

 

職者는 醫也요 業者는 統也니

직자 의야 업자 통야

 

聖之職이요 聖之業이니라


성지직 성지업

궁상각치우의 오음은
자연의 소리(율려)를 듣는 성인이 지은 것이라

 

성인은 천하의 직책과 천하의 업무를 우선으로 삼나니
천하의 직은 병들어 죽어 가는 삼계를 살리는 일(醫)이요

 

천하의 업은 삼계문명을 통일하는 일(統)이니라.
성스러운 직이요 성스러운 업이니라.

(증산도 道典 5:347)

 

 

木은 角, 火은 徵, 土는 宮, 金은 商, 水는 羽에 대비했습니다.
즉 모든 소리에도 오행이 있다는 것입니다.

 

고대(古代)로부터 전승되고 있는
동양(東洋)의 소리오행 이론에서는 오음(五音)과 오장(五臟)의 오행(五行)이
정합(整合)되어 나오는 오(五)음계(音階)를 본원(本願)의 천(天)성(聲)이라고 합니다.

 

한 옥타브를 12율려(律呂)인 6양률과
6음률로 나누는 것은 12경락을 6 양경락과 6 음경락으로 나누는 것과 같습니다.

 

12개(個)경락(經絡)을 12개(個) 율려(律呂)에 대응시켜고
오음계를 오행에 정합시켜, 이를 습득하는 훈련 과정을 통해서
오장(五臟)의 생명력장인 오행(五行)을 느끼며,

 

오행의 순행(循行)과 균형(均衡)을
원상회복시키는 요령(要領)을 배울 수 있고,
또한 이 훈련과정이 신체의 자연치유력을 깨우며 회복시키며
강화시킬 수 있는 간단하지만 중요한 요령이라는 것을 알게 됩니다.


고대의 동양의 현인들은

율려와 정음(오음)를 습득하는 것은  깨달음에 이르기 위해서 반드시

필요한 것으로 생각하여, 율려와 정음(오음)의 훈련 과정을 생명력의 본원을 느끼고 인식하고

체험하는 중요한 수련법로 생각했습니다.


서양(西洋)의 현인(賢人) 피타고라스는
자연(自然) 음계(音階)는 우주(宇宙)의 원리(原理)이며
또한 치유(治癒) 음계(音階)라고 생각하였으며,

 

피타고라스의 자연음계 이론은 고대로부터 전승되고 있는
서양의 음악(音樂)(소리) 치유(治癒)를 이해(利害)하게 하는 길잡이가 됩니다.


소리오행의 의미

오장의 오행력과 정합 공진을 일으켜
오장의 오행과 모양을 회복시키는 소리를 소리오행이라고 하며,
오장기관 따라 특유의 5가지의 음계가 존재합니다.

 

동양 소리 수련(修鍊)에서는
이 오음계를 소리 오행(五行) 또는 정음(正音) 또는 율려(律呂)라고도 합니다.

 

성음(聲音)의 의미

사람의 입을 통해 발성되는 소리를 성(聲)이라고하고,
사람의 목소리가 아닌 물리적인 소리를 음(音)이라고 합니다.

 

중국식 정음은 아래와 같은 궁, 상, 각, 치, 우 의 오음계를 구성합니다.

중국(中國)식(式) 정음(正音)인


궁(宮), 상(商), 각(角), 치(齒), 우(羽)의 발성(發聲)의 순서(順序)는
도, 레, 미 , 솔, 라에 대응(對應)합니다.


궁(go?ng::do)
궁(宮)은 오행 중의 토(土)행에 정합(整合)하는
소리(성(聲))으로서 울리는 소리(음(音))의 특징(特徵)이 있습니다.


상(sha?ng::le )
상(商)은 오행 중의 금(金)행에 정합(整合)하는
소리(성(聲))으로서 쇠를 두드리는 소리(음(音))의 특징(特徵)이 있습니다.


각(jia?o::mi )
각(角)은 오행 중의 목(木)행에 정합(整合)하는
소리(성(聲))으로서 나무 두드리는 소리(음(音))의 특징(特徵)이 있습니다.


치(zhi? :: sol )
치(齒)는 오행 중의 화(火)행에 정합(整合)하는
소리(성(聲))으로서 불타는소리(음(音))의 특징(特徵)이 있습니다.

 

우 (yu?:: la )
우(羽)는 오행 중의 수(水)행에 정합(整合)하는
소리(성(聲))으로서 물흐르는 소리(음(音))의 특징(特徵)이 있습니다.

오행 상생 순환과 발성순서와 차이


오행 상생 순열
토행 → 금행 → 수행 → 목행 → 화행 → 토행

 

정음 발성 순열 
토행 → 금행 → 목행 → 화행 → 수행 → 토행


정음 오행의 발성 순열 요약
궁(go?ng::do) → 상(sha?ng::le ) → 각(jia?o::mi ) → 치(zhi? :: sol ) → 우 (yu?:: la )

 
토행           금행                 목행                    화행            수행
울리는소리   쇠두드리는소리   나무두드리는소리   불타는소리   물흐르는소리

 

불사조 편집^^

 

용봉%20태일.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