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태공2.jpg

<第13章 文啓(문계3)-무위로 다스리는 것이 으뜸이다>

 

   天下之人如流水(천하지인여류수) 障之則止(장지즉지)

   천하 사람은 물과 같아, 이를 막으면 곧 머무르며,

 

   啓之則行(계지즉행) 動之則濁(동지즉탁)

   이를 열면 곧 가며, 이를 이를 흔들면 탁해 집니다.

 

   靜之則淸(정지즉청) 嗚呼神哉(명호신재)

   고요하게 하면 곧 맑아집니다. 참으로 신묘 합니다.

 

   聖人見其始(성인견기시) 則知其所終(즉지기소종)

   성인은 그 처음을 보고, 그 끝을 아는 것입니다”

 

   文王曰(문왕왈)

   문왕이 물었다.

 

   靜之奈何(정지내하)
   이를 고요하게 하려면 어떻게 해야 합니까”
 

 

   太公曰(태공왈)

   태공이 대답하였다. 

 

   天有常形(천유상형) 民有常生(민유상생)

   하늘에는 일상 형체가 있으며, 백성에게는 일상 삶이 있습니다.

 

   與天下共其生(여천하공기생) 而天下靜矣(이천하정의)

   천하와 더불어 그 삶을 함께 하면, 천하는 고요하게 됩니다.

 

   太上因之(태상인지) 其次化之(기차화지)

   가장 으뜸은 이를 말미암으며, 그 다음은 이를 교화합니다.

 

   夫民化而從政(부민화이종정)

   백성을 교화하여 정치에 따르게 합니다.

 

   是以天無爲而成事(시이천무위이성사)

   그러므로 하늘은 하지 않아도 일을 이루며,

 

   民無與而自富(민무여이자부)
   백성은 주지 않아도 절로 넉넉해지는 것입니다.

 

   此聖人之德也(차성인지덕야)

   이것이 성인의 덕입니다” 

 

   文王曰(문공왈)

   문왕이 말하였다. 

 

   公言乃協予懷(공언내협여회)

   선생님의 말씀은 제가 품은 생각과 합치됩니다.

 

   夙夜念之不忘(숙야념지불망) 以用爲常(이용위상)
   아침 저녁으로 이를 생각하여 잊지 않고, 사용하여 일상법규로 삼겠습니다.

=========================================

 


천지의 대덕과 성인의 대업

하루는 성도들에게 가르쳐 말씀하시니 이러하니라.

 

欲知廣大면 觀乎天地하고
욕지광대 관호천지

 

欲知變通이면 觀乎四時하라
욕지변통 관호사시

 

광대함을 알고자 하면 천지를 살펴보고
변통의 이치를 알고자 하면 사시를 관찰하라.

 

欲知陰陽之理면觀乎日月하고
욕지음양지리 관호일월

 

欲知功德之業이면觀乎聖人하라
욕지공덕지업 관호성인

 

음양의 이치를 알고자 하면 일월을 살펴보고
공덕의 업적을 알고자 하면 성인을 볼지어다.

 

生物無窮은 天地之大業이요
생물무궁 천지지대업

 

運行不息은 天地之大德이라
운행불식 천지지대덕

 

끝없이 만물을 생성함은 천지의 대업이요
쉬지 않고 운행함은 천지의 대덕이라
.
 
功及萬世는 聖人之大業이요
공급만세 성인지대업

 

終始日新은 聖人之大德이니라
종시일신 성인지대덕

 

공덕을 만세에 미침은 성인의 대업이요
처음부터 끝까지 날로 새롭게 함은 성인의 대덕이니라.

(증산도 道典 2:49)  

용봉.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