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한국어

개벽실제상황

글 수 293

中 동해함대 ‘주적’ 美·日로 바꿨다

“美와 亞 연계 단절이 임무” 센카쿠 모의상륙 실탄훈련도
 
문화일보 | 박선호기자 | 입력 2012.07.12 14:01
아시아·태평양지역에서 군사적 패권을 둘러싸고
미국과 중국, 영토분쟁에 따른 일본과 중국의 갈등이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중국이 처음으로 동해함대의 주적을 일본과 미국으로 바꿔 상당한 후폭풍이 예상된다.

중국 동해함대는 지난 1955년 대만에 맞서기 위해 창설된 부대인데 동아시아지역에서
미·중 경쟁이 심화하면서 주적을 대만에서 미국과 일본으로 바꾼 것이다.

미국에 서버를 둔 중화권 매체인 둬웨이(多維)는 12일
중국 군 내부 인사의 발언을 인용, "중국 동해함대의 주적이 미국과 일본으로 바뀌었다"고 전했다.

이와 관련해 한 평론가는 "미국이 아시아 각국과 군사합동훈련을 벌이며
군사적 연대를 강화하는 상황에서 중국 동해 함대는 미국과 아시아 각국의 연계를 끊는 것을
최종 임무로 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또 "미국이 맹방인 일본에 주둔해 (중국의) 섬을 빼앗는 것을 막는 것도 동해함대의
주요 군사전략"이라며 "이에 동해함대는 일본과 싸울 수밖에 없다"고 말했다.

이에 앞서 홍콩의 밍바오는 11일 현재 실탄 훈련 중인 중국 동해함대가 일본을 가상의 적으로 상정해
센카쿠(尖閣) 열도(중국명 댜오위다오·釣魚島)에 대한 모의상륙작전을 펼치고 있다고 전했다.

밍바오는 마카오 군사전문가 황둥(黃東) 국제군사회 회장의 말을 인용해 "중국군이 댜오위다오
상륙을 배경으로 수차례 훈련을 하고 있다"며 "댜오위다오를 쟁취하기 위해 상륙은 필수적이며
군대 주둔까지 생각하고 있다"고 밝혔다.

중국 닝보(寧波)를 모항으로 하고 있는
중국 동해함대는 잠수정·대잠수함장비 등을 강화하면서 중국 제2의 함대로 급성장했다.

이처럼 중국 동해함대가 미국과 일본을 주적으로 상정한 것은
그만큼 아시아·태평양 일대의 긴장이 고조되고 있음을 보여준다.
 
실제로 최근 미국이 한국, 일본, 필리핀 등과 군사훈련에 나서면서 중국은 상당한 위협을 느꼈고,
이에 따라 군사적 대응 방안책 마련에 들어갔다는 것이 대체적인 분석이다.

특히 전문가들은 중국 동해함대의 실탄 훈련 등을 볼 때
중국이 일본과의 갈등을 끝까지 밀고 나갈 각오를 하고 있음을 보여준다고 분석하고 있다.
이에 따라 센카쿠 열도를 둘러싼 중국과 일본의 갈등은 앞으로 더욱 악화될 것으로 보인다.

한편 이와 관련해 둬웨이는 평소와 달리 중국 동해함대의 훈련 통지가 인민해방군 명의로
이뤄진 것이 아니라 동해함대 지역부대 명의로 이뤄진 점에 주목했다.

마카오 군사전문가 황둥(黃東) 국제군사회 회장도 "이는 중국이 향후 일본과 갈등이 벌어질 경우
군 고위층 간의 대화를 진행하기 위해 여지를 남겨 놓은 것"이라고 분석했다.

이에 앞서 일본은 이미 2010년부터
중국을 일본 방위의 가장 큰 위협이자 주적으로 상정한 상태이다.
이의 직접적인 원인은 그해 4월 센카쿠 열도 인근에서 중국 어선과 일본 해상보안청 순시선이
충돌한 사건이다. 이후 벌어진 중·일 갈등에서 일본 측이 말 그대로 치욕스러운
외교적 참패를 당하면서 일본은 중국을 최대 위협으로 간주하게 됐다.

이에 일본은 2010년 12월 6년 만에 '일본신방위대강'을 개정해
중국을 "지역과 국제사회의 우려 사항"으로 지적했다. 이는 냉전 시절인 1976년
소련의 위협을 상정해 첫 방위대강을 마련한 이후 34년 만에 주적을 중국으로 바꾼 것으로 풀이된다.

베이징 = 박선호 특파원, 최현미 기자 shpark@munhwa.com

[Copyrightⓒmunhwa.com '대한민국 오후를 여는 유일석간 문화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문서 첨부 제한 : 0Byte/ 2.00MB
파일 제한 크기 : 2.00MB (허용 확장자 : *.*)
번호
제목
글쓴이
공지 도권(도통맥)을 상제님께서 쥐고 계시면서 우주를 통치하시는 것이다.
id: 불사조불사조
2019-09-21 263
공지 병란과 병란, 개벽시대의 역사전쟁과 전쟁을 조기에 차단하는 괴질이 오는 원리
id: 불사조불사조
2018-09-11 350
공지 김정은 위장 평화 대사기극 해피엔딩으로 끝날까?
불사조
2018-05-04 499
공지 국민의식이 종전선언 평화협정에도 무감각? 분노 실종 나라도 아니다.
불사조
2018-04-20 452
공지 북과 내통 「핵동결 사기」에 미국 분노한 상황에 트럼프-문재인 만난다고?
불사조
2018-04-01 510
공지 뉴스타운TV] "위험한 친중 국회의원 정체" 김정민 박사 화났다
불사조
2018-03-21 703
공지 인류문명사의 틀을 바꾸는 마지막 대전쟁, 그 주제는 개벽이 닥쳐온다
불사조
2018-03-13 625
공지 남북간의 전쟁, 선천 최후의 역사전쟁 심판주제는 자기의 국조,조상을 부정한다는 것
불사조
2018-03-13 578
공지 남북 핵전쟁 위기와 화둔 공사
불사조
2018-03-13 676
공지 남한 겨냥한 중국의 가공할 음모
불사조
2018-03-08 615
공지 신의한수 생중계 9월 28일 / 충격 / 땅굴에서 북한군의 소리가 들린다!
불사조
2018-02-21 658
공지 장차 난리가 난다. 우리나라에서 난리가 나간다.”
불사조
2018-02-21 982
공지 가을개벽의 문명개벽, 앞으로 천지전쟁이 있다 전쟁을 통해 인류가 각성된다
불사조
2018-01-23 691
공지 그 때에는 인력으로 말리지 못하고 오직 병이라야 말리느니라.
불사조
2018-01-17 742
공지 상씨름은 상두쟁이가 한다 상두는 칠성, 자손이 다 무너지면 조상도 함께 천지에서 없어진다
불사조
2017-11-25 1158
공지 남북주인끼리의 최후의 한판승부, 천지전쟁, 개벽을 불러오는 마지막 역사전쟁
불사조
2017-11-25 1146
공지 병란과 병란, 개벽시대의 역사전쟁과 전쟁을 조기에 차단하는 괴질이 오는 원리
불사조
2017-11-25 1073
공지 앞으로의 난은 병란(病亂)이니라.
불사조
2017-05-02 1988
공지 유비무환이다. 시절의 때가 되어 과감한 결단을 내려야 할 시점이다.
불사조
2017-04-29 2131
공지 위기에서 구한 인물들은 한결 같이 신교의 정신으로 나라를 지켜 내었습니다.
불사조
2017-04-13 2267
공지 나의 일은 남 죽을 때에 살자는 일이요,
불사조
2017-04-11 2260
공지 가을의 서릿발 기운으로 이름을 알수 없는 병과 그전에 시두가 터진다
불사조
2017-04-11 2189
공지 병겁(病劫)이 돌기 전에 단독(丹毒)과 시두(時痘)가 먼저 들어오느니라.
불사조
2017-04-10 2276
공지 상씨름의 남북한의 전쟁이란 시두가 먼저 대발한 이후 상황이 전개되는것이다.
불사조
2017-04-10 2156
공지 유비무환이다. 시절의 때가 되어 과감한 결단을 내려야 할 시점이다.
불사조
2017-04-08 2188
공지 참여를 하라 이거여.
불사조
2014-05-25 6897
공지 상씨름의 막판싸움에 대비하여 철저히 깨어 있어야 할 것이다.
불사조
2014-05-16 7083
공지 이것이 인류역사에 대한 상제님의 최종 심판선언의 말씀임을 명심해야 한다.
불사조
2014-04-23 7670
공지 불의의 역사를 진리의 칼날로 끊어버려야 하리라..
불사조
2014-03-17 8477
공지 동양에서 현명한 사람들이 나타날 꺼에요
불사조
2014-01-26 8126
공지 민족의 위기 때마다 유감없이 표출되었다.
불사조
2014-01-10 8389
공지 조금도 깨닫지 못하고 이(利)끗에만 몰두하니 어찌 애석치 아니하리오.
불사조
2014-01-10 8239
공지 최후 일전이 임박한 상황에서 천자국 조선으로 시두손님, 즉 천연두가 들어온다.
불사조
2013-12-31 8650
공지 북한이 전쟁은 광고를 내고 하지 않는다.
불사조
2013-12-20 10227
공지 차르봄바tsar bomba 동영상 차르폭탄 핵폭탄의 위력 동영상 .
불사조
2013-12-04 9283
공지 국가와 민족을 위해서, 전 인류를 위해서 얼마만큼 좋은 일을 했느냐?
불사조
2013-11-29 8462
공지 "한국 현실, 100년 전 구한말 패망 직전과 흡사"
불사조
2013-11-29 8577
공지 월남패망의교훈동영상 === 월남 패망 우리에게 남긴 것 1 .2. 3
불사조
2013-11-27 10434
공지 동학혁명은 분명 한 시대의 종말과 새 시대의 여명을 알린 ‘혁명’이라고 말할 수 있다.
불사조
2013-11-25 9114
공지 병란의 징후 - 6.25와 한탄 바이러스
불사조
2013-11-23 8699
공지 수천, 수만 년 동안 쌓여온 모든 원한이 일시에 폭발을 합니다.
불사조
2013-11-23 8898
공지 북 병력 70만 명 전진배치 … 3~5일 내 부산 점령 전략
불사조
2013-11-14 9517
공지 육신의 옷을 입고 오신 상제님(하느님) 천지공사의 증언자들
불사조
2013-11-10 8601
공지 또 다른 사람에게 말을 하고 해서 온 천하에 퍼지느니라.” 하시니라.
불사조
2013-11-05 8412
공지 백마부대의 깊은 뜻은 무엇일까?
불사조
2013-11-03 11572
공지 최윤희 "생물학전 대비 미흡한 상태다"
불사조
2013-10-22 8435
공지 최윤희 "北, 중·러 동의 없이 전쟁 일으킬 수 있다"
불사조
2013-10-22 8902
공지 [세계 상씨름] 중국과 인류 최후의 전쟁
불사조
2013-10-18 8438
공지 이제 서양에서 건너온 무기의 폭위(暴威)에는 짝이 틀려 겨루어 낼 것이 없으리니 ....
불사조
2013-10-18 8665
공지 홈 운영자와 대화를 주저 마시고 문의 연락 주세요 환영합니다^^
불사조
2013-10-16 8868
공지 망국의 비애를 겪는 역사의 교훈을 우리 눈으로 보았다.
불사조
2013-10-10 9266
공지 北 전시사업세칙 개정, "남한 내 종북세력 요청 있을 때 전쟁 선포"
불사조
2013-08-22 9149
공지 北,군량미 대거 방출…"核보유해 '3일전쟁 시나리오'인데…"
불사조
2013-05-05 9232
공지 4.5kg만 살포해도 4분 내에 1000만 명 정도를 몰살시킬 수 있다.
불사조
2013-05-03 9628
공지 남과 북의 전쟁은 역사와 인간 문명사의 상극의 전 과정을 종결짓는 의미로서....
불사조
2013-04-30 9520
공지 병겁도 상극기운이 배경이 되어서 선천 원한이 폭발하는 것이다.
불사조
2013-04-30 10018
공지 한반도에서의 전쟁은 엄청난 살육전의 양상을 띨 수밖에 없다”고 말했다.
불사조
2013-04-24 9399
공지 10kg으로 100만명을 죽이는 생화학무기를 직접 들고 침투할 수 있다고 합니다.
불사조
2013-04-08 9548
공지 백두산 폭발과 발해, 그리고 북한
불사조
2013-04-06 9484
공지 北 핵실험에 백두산 '흔들'…지하 가스도 분출
불사조
2013-04-05 9524
공지 남북한이 또다시 전면전쟁이 있다는 것인가, 이 문제는 천지의 불기운을 묻는 화둔공사로 결론지어진다
불사조
2013-03-26 21200
공지 美, 北핵 공격한다면 어디를 어떻게 칠까?
불사조
2013-03-18 10826
공지 北핵실험, 백두산 화산 터트리나? 철없는 김정은의 불장난이 초래할 대재앙!
불사조
2013-03-12 9721
공지 지구촌의 핵무기를 없애는 공사이자 천지의 불기운을 묻는 공사이다.
불사조
2013-03-11 10312
공지 인류는 천지의 불을 묻는 인류사의 최후의 대전쟁인 상씨름을 맞이하게 되어 있다.
불사조
2013-03-06 9669
中 동해함대 ‘주적’ 美·日로 바꿨다
불사조
2012-07-12 10032
공지 중국의 몰락 5년이면 충분하다
불사조
2012-07-03 11481
공지 중국의 몰락
불사조
2012-07-03 10664
공지 중국, 파티는 끝
불사조
2012-07-03 10391
공지 라비 바트라 - 대공황은 천재지변과 전쟁을 동반한다
불사조
2011-08-12 13201
공지 대공황은 대전쟁을 동반한다
불사조
2011-08-12 12334
공지 다가오는 가을 대개벽의 총체적 상황
불사조
2011-08-12 12860
공지 최악의 남침 시나리오 - 김영환 교수의 안보보고서 중에서
불사조
2011-07-10 13662
공지 백두산 지각판 내부 위치 마그마방 많아 폭발 땐 ‘지구 대재앙’
불사조
2011-04-08 14508
공지 백두산 화산 폭발시 선제적 대응 비상
불사조
2011-03-02 13487
공지 문득 크게 호통치시기를 “불칼로 쳐도 안 들을거나!” 하시니라.
불사조
2011-02-15 14627
공지 "중국이 참전하면 중국의 경제는 100년 전 상황으로 후퇴할 것"이라고 말했다."
불사조
2010-12-03 14524
공지 좌파정권서 급성장해 권력 중심까지 진출 "핵심세력 3만명… 추종세력은 50만명 넘어"
불사조
2010-12-03 13921
공지 전면전 발생 하루 만에 230여 만명이 사상한다.
불사조
2010-11-29 13764
공지 큰 전쟁은 중국에서 일어나리니 중국은 세계의 오고 가는 발길에 채여 녹으리라.”
불사조
2010-11-27 15971
공지 한반도 시나리오
불사조
2010-09-05 13933
공지 평화를 원하거든 전쟁에 대비하라!
불사조
2009-11-28 17214
공지 상제님 말씀이 “전쟁은 오직 병(病)으로써 말리는 수밖에 없다.”고 하셨다.
불사조
2009-09-24 14652
공지 러 박사 `北측 `전면전땐 다 망해도 국지전땐 서울 위치상…``
불사조
2009-05-22 15851
공지 대국민 안보보고서 필독을 권합니다^^
불사조
2009-02-05 12870
공지 “英, 기밀문서로 獨에 세계 분할통치론 제의”
불사조
2008-08-31 17376
공지 역사와 인간 문명사의 상극의 전 과정을 종결짓는 의미로서 최후의 전쟁입니다.
불사조
2008-08-09 14712
공지 동서양의 전쟁은 병으로 판을 고르리라.
불사조
2008-06-27 15429
공지 부산(釜山)은 백지(白紙) 석 장이 뜨느니라.
불사조
2008-06-27 15855
공지 북한핵 : 천지공사로 질정(質定)하신 프로그램에 따라 표출되고 있는 역사의 현실이다.
불사조
2008-06-27 15540
공지 인류사의 새 장을 열기 위한 끝내기 상씨름 승부의 결말을 이렇게 말씀하셨다.
불사조
2008-06-27 15077
공지 세계정세를 다섯 신선이 바둑두는 형국으로
불사조
2008-06-27 16089
공지 큰 전쟁은 '중국'에서 일어나리니 북쪽'에서 넘어와야 끝판이 난다
불사조
2008-06-27 16730
공지 중·러·북, 한국전때 일 침공계획했다.
불사조
2008-06-27 14639
공지 마이산 탑사 주지 이왕선씨의 증언
불사조
2008-06-27 16583
공지 북한 서울 불바다 발언
불사조
2008-06-27 12952
공지 전쟁이 터지면 나중에 세계전쟁이 붙는다고 그랬어요
불사조
2008-06-23 16411
공지 우주가을의 시작을 알리는 천연두 시두가 대발한다,
불사조
2017-11-13 464
64 ‘팽창’하는 중국에 ‘올가미’ 치는 미국
불사조
2012-01-01 3516
63 [세계]2012년, 세계의 권력이 바뀐다
불사조
2012-01-01 3596
62 “北정권 무너져도 ‘국가붕괴’ 가능성 낮아”
불사조
2011-10-19 4213
61 [사설] 참모총장 했던 사람까지 軍 기밀 내다 파는 나라
불사조
2011-08-05 3955
60 황장엽은 말했다 남한에 간첩이 5만명이라고
불사조
2011-08-04 4347
59 “6·25남침 못믿는 사람들 있다니 안타깝다”
불사조
2011-08-03 3955
58 김정일의 '씨받이 공작'에 '남한 씨'는 없을까?
불사조
2011-07-24 4540
57 "중국, 북한 비밀 해저 핵시설 보유 정보 입수"
불사조
2011-07-14 4280
56 "北, 한번 공격으로 한반도 전체 통신·전산망 무력화시킬 新핵무기 개발했을 가능성"
불사조
2011-06-24 4285
55 북한 간부의 건배사, “천국과 미녀들을 지키자”
불사조
2011-05-22 5607
54 "백두산 '팝콘 튀기듯' 폭발적 분화할 것"<연합>
불사조
2011-05-20 4220
53 일각에서 백두산 대폭발이 3∼4년 안에 일어날 것으로 예상하지만
불사조
2011-04-08 5147
52 “백두산 폭발하면 한반도 핵 대참사 온다”
불사조
2011-03-18 4828
51 정치北 "김정일 태어난 백두산 폭발우려"... 정부에 대화 제의
불사조
2011-03-18 4781
50 北 최대 위협은 EMP탄…공격땐 전기·통신 ‘먹통’
불사조
2011-03-08 4934
49 "北, 백두산 화산폭발 대비 돌입"
불사조
2011-03-02 4786
48 "北, 백두산 화산폭발 대비 돌입"
불사조
2011-02-10 5187
47 한국을 읽는다] 우리를 노려보는 중국… 그 시선에 맞설 전략 있는가
불사조
2011-01-29 4929
46 美합참부의장 "北 공격적 반응시 `연쇄 반응' 일어날 것"
불사조
2010-12-17 4976
45 "北, 강자에는 약하고 약자에는 강한 만큼 응징만이 제압하는 길"
불사조
2010-12-08 5110
44 ['청와대 습격 무장공비' 김신조 목사] "아무리 무기 좋아도 정신 무너지면 고철"
불사조
2010-12-06 5094
43 "공격적인 中, 전세계 친구 잃어"<위키리크스>
불사조
2010-12-05 4914
42 北에 보낸 돈 모두 3조3356억원(DJ·盧정부 합계)… 비공식 '뒷돈'은 추정조차 불가능
불사조
2010-12-03 4860
41 "中, 北 비밀 해저핵시설 보유정보 입수"
불사조
2010-12-03 4943
40 일 산케이, "한국군 의외로 약하다"
불사조
2010-11-27 5153
39 "미국인 2/3, 한반도서 곧 전쟁 발발 가능"
불사조
2010-11-27 4824
38 국방부 "北 특수전부대 20만명 이상"연합뉴스
불사조
2010-10-10 5318
37 [희토류 對日수출 중단… 영토분쟁 압박카드로 활용] 칼자루 쥔 中, 희소금속 '무기화' 나섰다
불사조
2010-09-25 5252
36 中, 희소금속 '희토류' 對日수출 중단… 불붙은 '자원 전쟁'
불사조
2010-09-24 5261
35 "北 남침하면 첫날 사상자 10만명 발생"
불사조
2010-08-24 5115
34 미 국방부, "북한 유사시 중국 군사개입 가능성"
불사조
2010-08-18 5737
33 美는 "中 압박에 밀리지 않겠다" 메시지
불사조
2010-08-07 5281
32 美·中 충돌…동북아 新냉전
불사조
2010-08-02 5660
31 CIA, 한국전 `오판' 자기비판 보고서 공개
불사조
2010-06-17 5613
30 북한 전면 군사타격 진입 경고 "서울 불바다"
불사조
2010-06-12 5449
29 한반도가 일촉즉발의 위기상황으로 치닫고 있다
불사조
2010-05-26 5408
28 "이대로 가면 전면전"..남북간 남은 압박용 카드는
불사조
2010-05-25 5389
27 줄줄 새는 '국가기밀'…군사보안 의식 "한심해"
불사조
2009-12-21 6199
26 줄줄 새는 군사기밀…'작계 5027' 해킹 당했다
불사조
2009-12-21 6565
25 "북, 핵탄두 소형화기술 완성 시간문제"
불사조
2009-12-21 5841
24 "한국과학자, 수소폭탄 설계도 보유" 충격 발언
불사조
2009-12-17 6514
23 "평양밑 300M에 지하 세계 김정일 중(中) 도주용 땅굴도"
불사조
2009-12-13 6256
22 "지나 지하에도 만리장성 핵미사일 은폐
불사조
2009-12-13 5972
21 오바마"평화 위한 전쟁은 불가피"
불사조
2009-12-11 6153
20 북한이 서해와 남해에 기습공격후 휴전선에서 전면전으로 내려오면..대비책은?
불사조
2009-11-18 5791
19 "북(北), DMZ에 비축용 벙커 800개 구축"
불사조
2009-11-18 5872
18 북한 제2의 625전쟁 경고
불사조
2009-10-29 6449
17 3차대전은 인간 대 바이러스의 전쟁일 것
불사조
2009-09-17 6027
16 북 전쟁 일어킨다면 결과는 상상도 못해
불사조
2009-05-27 6310
15 진화하는 땅굴 '어둠의 네트워크'를 지배한다
불사조
2009-05-04 14142
14 “서울 불바다 발언 김정일이 좋아해”
불사조
2009-04-21 6057
13 북 "서울, 군사분계선에서 50㎞ 안팎 사실 잊지말라"
불사조
2009-04-19 6177
12 남한, 3만 이상 간첩 암약했던 서독 이상일 것”
불사조
2009-04-07 14445
11 안보의식 10여년 사이 '급추락'
불사조
2009-04-06 6132
10 수많은 전란의 징후, 무능한 정권은 눈을 감았다
불사조
2009-04-05 6345
9 북군부, 한국에 "전면대결 태세 잊지말라"
불사조
2009-02-19 6070
8 “美 국무부, 中 겨냥한 신무기 개발론 제기”
불사조
2008-10-03 6381
7 “6·25 스타일은 잊어라, 이제 한반도 전쟁은 ‘이라크戰’이다”6
불사조
2008-09-15 5947
6 “6·25 스타일은 잊어라, 이제 한반도 전쟁은 ‘이라크戰’이다”5
불사조
2008-09-15 5748
5 “6·25 스타일은 잊어라, 이제 한반도 전쟁은 ‘이라크戰’이다”4
불사조
2008-09-15 5856
4 “6·25 스타일은 잊어라, 이제 한반도 전쟁은 ‘이라크戰’이다”3
불사조
2008-09-15 6157
3 “6·25 스타일은 잊어라, 이제 한반도 전쟁은 ‘이라크戰’이다”2
불사조
2008-09-15 6011
2 “6·25 스타일은 잊어라, 이제 한반도 전쟁은 ‘이라크戰’이다”1
불사조
2008-09-15 5882
1 “워싱턴은 극동사령부 G2의 남침경고를 묵살했다”
불사조
2008-09-15 6148
운영자페이스북 대한사랑 카페 상생 방송국 운영자페이스북 상생출판사 증산도 도전 운영자Daum카페
w66.png
홈페이지 운영자 불사조 E-mail=kjh1691@hanmail.net E-mail=hoomchi@naver.com TEL-010-8902-3727
본 사이트는 증산도 진리를 전인류에게 알리기 위해 개인이 설립한 홈페이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