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짓 평화 개입, 중국 관여가 한반도 전쟁 위험 가중시킨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