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한국어

甑山道구원관

개벽실제상황

글 수 1,004

中 동해함대 ‘주적’ 美·日로 바꿨다

“美와 亞 연계 단절이 임무” 센카쿠 모의상륙 실탄훈련도
 
문화일보 | 박선호기자 | 입력 2012.07.12 14:01
아시아·태평양지역에서 군사적 패권을 둘러싸고
미국과 중국, 영토분쟁에 따른 일본과 중국의 갈등이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중국이 처음으로 동해함대의 주적을 일본과 미국으로 바꿔 상당한 후폭풍이 예상된다.

중국 동해함대는 지난 1955년 대만에 맞서기 위해 창설된 부대인데 동아시아지역에서
미·중 경쟁이 심화하면서 주적을 대만에서 미국과 일본으로 바꾼 것이다.

미국에 서버를 둔 중화권 매체인 둬웨이(多維)는 12일
중국 군 내부 인사의 발언을 인용, "중국 동해함대의 주적이 미국과 일본으로 바뀌었다"고 전했다.

이와 관련해 한 평론가는 "미국이 아시아 각국과 군사합동훈련을 벌이며
군사적 연대를 강화하는 상황에서 중국 동해 함대는 미국과 아시아 각국의 연계를 끊는 것을
최종 임무로 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또 "미국이 맹방인 일본에 주둔해 (중국의) 섬을 빼앗는 것을 막는 것도 동해함대의
주요 군사전략"이라며 "이에 동해함대는 일본과 싸울 수밖에 없다"고 말했다.

이에 앞서 홍콩의 밍바오는 11일 현재 실탄 훈련 중인 중국 동해함대가 일본을 가상의 적으로 상정해
센카쿠(尖閣) 열도(중국명 댜오위다오·釣魚島)에 대한 모의상륙작전을 펼치고 있다고 전했다.

밍바오는 마카오 군사전문가 황둥(黃東) 국제군사회 회장의 말을 인용해 "중국군이 댜오위다오
상륙을 배경으로 수차례 훈련을 하고 있다"며 "댜오위다오를 쟁취하기 위해 상륙은 필수적이며
군대 주둔까지 생각하고 있다"고 밝혔다.

중국 닝보(寧波)를 모항으로 하고 있는
중국 동해함대는 잠수정·대잠수함장비 등을 강화하면서 중국 제2의 함대로 급성장했다.

이처럼 중국 동해함대가 미국과 일본을 주적으로 상정한 것은
그만큼 아시아·태평양 일대의 긴장이 고조되고 있음을 보여준다.
 
실제로 최근 미국이 한국, 일본, 필리핀 등과 군사훈련에 나서면서 중국은 상당한 위협을 느꼈고,
이에 따라 군사적 대응 방안책 마련에 들어갔다는 것이 대체적인 분석이다.

특히 전문가들은 중국 동해함대의 실탄 훈련 등을 볼 때
중국이 일본과의 갈등을 끝까지 밀고 나갈 각오를 하고 있음을 보여준다고 분석하고 있다.
이에 따라 센카쿠 열도를 둘러싼 중국과 일본의 갈등은 앞으로 더욱 악화될 것으로 보인다.

한편 이와 관련해 둬웨이는 평소와 달리 중국 동해함대의 훈련 통지가 인민해방군 명의로
이뤄진 것이 아니라 동해함대 지역부대 명의로 이뤄진 점에 주목했다.

마카오 군사전문가 황둥(黃東) 국제군사회 회장도 "이는 중국이 향후 일본과 갈등이 벌어질 경우
군 고위층 간의 대화를 진행하기 위해 여지를 남겨 놓은 것"이라고 분석했다.

이에 앞서 일본은 이미 2010년부터
중국을 일본 방위의 가장 큰 위협이자 주적으로 상정한 상태이다.
이의 직접적인 원인은 그해 4월 센카쿠 열도 인근에서 중국 어선과 일본 해상보안청 순시선이
충돌한 사건이다. 이후 벌어진 중·일 갈등에서 일본 측이 말 그대로 치욕스러운
외교적 참패를 당하면서 일본은 중국을 최대 위협으로 간주하게 됐다.

이에 일본은 2010년 12월 6년 만에 '일본신방위대강'을 개정해
중국을 "지역과 국제사회의 우려 사항"으로 지적했다. 이는 냉전 시절인 1976년
소련의 위협을 상정해 첫 방위대강을 마련한 이후 34년 만에 주적을 중국으로 바꾼 것으로 풀이된다.

베이징 = 박선호 특파원, 최현미 기자 shpark@munhwa.com

[Copyrightⓒmunhwa.com '대한민국 오후를 여는 유일석간 문화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문서 첨부 제한 : 0Byte/ 2.00MB
파일 제한 크기 : 2.00MB (허용 확장자 : *.*)
번호
제목
글쓴이
공지 병란과 병란, 개벽시대의 역사전쟁과 전쟁을 조기에 차단하는 괴질이 오는 원리
id: 불사조불사조
2018-09-11 35
공지 김정은 위장 평화 대사기극 해피엔딩으로 끝날까?
불사조
2018-05-04 196
공지 국민의식이 종전선언 평화협정에도 무감각? 분노 실종 나라도 아니다.
불사조
2018-04-20 154
공지 북과 내통 「핵동결 사기」에 미국 분노한 상황에 트럼프-문재인 만난다고?
불사조
2018-04-01 204
공지 뉴스타운TV] "위험한 친중 국회의원 정체" 김정민 박사 화났다
불사조
2018-03-21 352
공지 인류문명사의 틀을 바꾸는 마지막 대전쟁, 그 주제는 개벽이 닥쳐온다
불사조
2018-03-13 285
공지 남북간의 전쟁, 선천 최후의 역사전쟁 심판주제는 자기의 국조,조상을 부정한다는 것
불사조
2018-03-13 286
공지 남북 핵전쟁 위기와 화둔 공사
불사조
2018-03-13 365
공지 남한 겨냥한 중국의 가공할 음모
불사조
2018-03-08 330
공지 신의한수 생중계 9월 28일 / 충격 / 땅굴에서 북한군의 소리가 들린다!
불사조
2018-02-21 355
공지 장차 난리가 난다. 우리나라에서 난리가 나간다.”
불사조
2018-02-21 329
공지 가을개벽의 문명개벽, 앞으로 천지전쟁이 있다 전쟁을 통해 인류가 각성된다
불사조
2018-01-23 388
공지 그 때에는 인력으로 말리지 못하고 오직 병이라야 말리느니라.
불사조
2018-01-17 445
공지 상씨름은 상두쟁이가 한다 상두는 칠성, 자손이 다 무너지면 조상도 함께 천지에서 없어진다
불사조
2017-11-25 851
공지 남북주인끼리의 최후의 한판승부, 천지전쟁, 개벽을 불러오는 마지막 역사전쟁
불사조
2017-11-25 851
공지 병란과 병란, 개벽시대의 역사전쟁과 전쟁을 조기에 차단하는 괴질이 오는 원리
불사조
2017-11-25 780
공지 앞으로의 난은 병란(病亂)이니라.
불사조
2017-05-02 1690
공지 유비무환이다. 시절의 때가 되어 과감한 결단을 내려야 할 시점이다.
불사조
2017-04-29 1793
공지 위기에서 구한 인물들은 한결 같이 신교의 정신으로 나라를 지켜 내었습니다.
불사조
2017-04-13 1968
공지 나의 일은 남 죽을 때에 살자는 일이요,
불사조
2017-04-11 1917
공지 가을의 서릿발 기운으로 이름을 알수 없는 병과 그전에 시두가 터진다
불사조
2017-04-11 1896
공지 병겁(病劫)이 돌기 전에 단독(丹毒)과 시두(時痘)가 먼저 들어오느니라.
불사조
2017-04-10 1976
공지 상씨름의 남북한의 전쟁이란 시두가 먼저 대발한 이후 상황이 전개되는것이다.
불사조
2017-04-10 1853
공지 유비무환이다. 시절의 때가 되어 과감한 결단을 내려야 할 시점이다.
불사조
2017-04-08 1886
공지 참여를 하라 이거여.
불사조
2014-05-25 6601
공지 상씨름의 막판싸움에 대비하여 철저히 깨어 있어야 할 것이다.
불사조
2014-05-16 6790
공지 이것이 인류역사에 대한 상제님의 최종 심판선언의 말씀임을 명심해야 한다.
불사조
2014-04-23 7372
공지 불의의 역사를 진리의 칼날로 끊어버려야 하리라..
불사조
2014-03-17 8189
공지 동양에서 현명한 사람들이 나타날 꺼에요
불사조
2014-01-26 7832
공지 민족의 위기 때마다 유감없이 표출되었다.
불사조
2014-01-10 8100
공지 조금도 깨닫지 못하고 이(利)끗에만 몰두하니 어찌 애석치 아니하리오.
불사조
2014-01-10 7941
공지 최후 일전이 임박한 상황에서 천자국 조선으로 시두손님, 즉 천연두가 들어온다.
불사조
2013-12-31 8320
공지 북한이 전쟁은 광고를 내고 하지 않는다.
불사조
2013-12-20 9935
공지 차르봄바tsar bomba 동영상 차르폭탄 핵폭탄의 위력 동영상 .
불사조
2013-12-04 8991
공지 국가와 민족을 위해서, 전 인류를 위해서 얼마만큼 좋은 일을 했느냐?
불사조
2013-11-29 8161
공지 "한국 현실, 100년 전 구한말 패망 직전과 흡사"
불사조
2013-11-29 8277
공지 월남패망의교훈동영상 === 월남 패망 우리에게 남긴 것 1 .2. 3
불사조
2013-11-27 10138
공지 동학혁명은 분명 한 시대의 종말과 새 시대의 여명을 알린 ‘혁명’이라고 말할 수 있다.
불사조
2013-11-25 8822
공지 병란의 징후 - 6.25와 한탄 바이러스
불사조
2013-11-23 8409
공지 수천, 수만 년 동안 쌓여온 모든 원한이 일시에 폭발을 합니다.
불사조
2013-11-23 8609
공지 북 병력 70만 명 전진배치 … 3~5일 내 부산 점령 전략
불사조
2013-11-14 9214
공지 육신의 옷을 입고 오신 상제님(하느님) 천지공사의 증언자들
불사조
2013-11-10 8312
공지 또 다른 사람에게 말을 하고 해서 온 천하에 퍼지느니라.” 하시니라.
불사조
2013-11-05 8115
공지 백마부대의 깊은 뜻은 무엇일까?
불사조
2013-11-03 11277
공지 최윤희 "생물학전 대비 미흡한 상태다"
불사조
2013-10-22 8136
공지 최윤희 "北, 중·러 동의 없이 전쟁 일으킬 수 있다"
불사조
2013-10-22 8604
공지 [세계 상씨름] 중국과 인류 최후의 전쟁
불사조
2013-10-18 8136
공지 이제 서양에서 건너온 무기의 폭위(暴威)에는 짝이 틀려 겨루어 낼 것이 없으리니 ....
불사조
2013-10-18 8369
공지 홈 운영자와 대화를 주저 마시고 문의 연락 주세요 환영합니다^^
불사조
2013-10-16 8568
공지 망국의 비애를 겪는 역사의 교훈을 우리 눈으로 보았다.
불사조
2013-10-10 8972
공지 北 전시사업세칙 개정, "남한 내 종북세력 요청 있을 때 전쟁 선포"
불사조
2013-08-22 8547
공지 北,군량미 대거 방출…"核보유해 '3일전쟁 시나리오'인데…"
불사조
2013-05-05 8935
공지 4.5kg만 살포해도 4분 내에 1000만 명 정도를 몰살시킬 수 있다.
불사조
2013-05-03 9333
공지 남과 북의 전쟁은 역사와 인간 문명사의 상극의 전 과정을 종결짓는 의미로서....
불사조
2013-04-30 9097
공지 병겁도 상극기운이 배경이 되어서 선천 원한이 폭발하는 것이다.
불사조
2013-04-30 9723
공지 한반도에서의 전쟁은 엄청난 살육전의 양상을 띨 수밖에 없다”고 말했다.
불사조
2013-04-24 9098
공지 10kg으로 100만명을 죽이는 생화학무기를 직접 들고 침투할 수 있다고 합니다.
불사조
2013-04-08 9258
공지 백두산 폭발과 발해, 그리고 북한
불사조
2013-04-06 9185
공지 北 핵실험에 백두산 '흔들'…지하 가스도 분출
불사조
2013-04-05 9223
공지 남북한이 또다시 전면전쟁이 있다는 것인가, 이 문제는 천지의 불기운을 묻는 화둔공사로 결론지어진다
불사조
2013-03-26 20908
공지 美, 北핵 공격한다면 어디를 어떻게 칠까?
불사조
2013-03-18 10524
공지 北핵실험, 백두산 화산 터트리나? 철없는 김정은의 불장난이 초래할 대재앙!
불사조
2013-03-12 9435
공지 지구촌의 핵무기를 없애는 공사이자 천지의 불기운을 묻는 공사이다.
불사조
2013-03-11 10017
공지 인류는 천지의 불을 묻는 인류사의 최후의 대전쟁인 상씨름을 맞이하게 되어 있다.
불사조
2013-03-06 9357
中 동해함대 ‘주적’ 美·日로 바꿨다
불사조
2012-07-12 9745
공지 중국의 몰락 5년이면 충분하다
불사조
2012-07-03 11173
공지 중국의 몰락
불사조
2012-07-03 10378
공지 중국, 파티는 끝
불사조
2012-07-03 10097
공지 라비 바트라 - 대공황은 천재지변과 전쟁을 동반한다
불사조
2011-08-12 12909
공지 대공황은 대전쟁을 동반한다
불사조
2011-08-12 11995
공지 다가오는 가을 대개벽의 총체적 상황
불사조
2011-08-12 12561
공지 최악의 남침 시나리오 - 김영환 교수의 안보보고서 중에서
불사조
2011-07-10 13375
공지 백두산 지각판 내부 위치 마그마방 많아 폭발 땐 ‘지구 대재앙’
불사조
2011-04-08 13674
공지 백두산 화산 폭발시 선제적 대응 비상
불사조
2011-03-02 13192
공지 문득 크게 호통치시기를 “불칼로 쳐도 안 들을거나!” 하시니라.
불사조
2011-02-15 14325
공지 "중국이 참전하면 중국의 경제는 100년 전 상황으로 후퇴할 것"이라고 말했다."
불사조
2010-12-03 14232
공지 좌파정권서 급성장해 권력 중심까지 진출 "핵심세력 3만명… 추종세력은 50만명 넘어"
불사조
2010-12-03 13633
공지 전면전 발생 하루 만에 230여 만명이 사상한다.
불사조
2010-11-29 13473
공지 큰 전쟁은 중국에서 일어나리니 중국은 세계의 오고 가는 발길에 채여 녹으리라.”
불사조
2010-11-27 15667
공지 한반도 시나리오
불사조
2010-09-05 13641
공지 평화를 원하거든 전쟁에 대비하라!
불사조
2009-11-28 16704
공지 상제님 말씀이 “전쟁은 오직 병(病)으로써 말리는 수밖에 없다.”고 하셨다.
불사조
2009-09-24 14357
공지 러 박사 `北측 `전면전땐 다 망해도 국지전땐 서울 위치상…``
불사조
2009-05-22 15550
공지 대국민 안보보고서 필독을 권합니다^^
불사조
2009-02-05 12147
공지 “英, 기밀문서로 獨에 세계 분할통치론 제의”
불사조
2008-08-31 17076
공지 역사와 인간 문명사의 상극의 전 과정을 종결짓는 의미로서 최후의 전쟁입니다.
불사조
2008-08-09 14422
공지 동서양의 전쟁은 병으로 판을 고르리라.
불사조
2008-06-27 15126
공지 부산(釜山)은 백지(白紙) 석 장이 뜨느니라.
불사조
2008-06-27 15564
공지 북한핵 : 천지공사로 질정(質定)하신 프로그램에 따라 표출되고 있는 역사의 현실이다.
불사조
2008-06-27 15246
공지 인류사의 새 장을 열기 위한 끝내기 상씨름 승부의 결말을 이렇게 말씀하셨다.
불사조
2008-06-27 14792
공지 세계정세를 다섯 신선이 바둑두는 형국으로
불사조
2008-06-27 15790
공지 큰 전쟁은 '중국'에서 일어나리니 북쪽'에서 넘어와야 끝판이 난다
불사조
2008-06-27 16438
공지 중·러·북, 한국전때 일 침공계획했다.
불사조
2008-06-27 14357
공지 마이산 탑사 주지 이왕선씨의 증언
불사조
2008-06-27 16278
공지 북한 서울 불바다 발언
불사조
2008-06-27 12670
공지 전쟁이 터지면 나중에 세계전쟁이 붙는다고 그랬어요
불사조
2008-06-23 16124
공지 우주가을의 시작을 알리는 천연두 시두가 대발한다,
불사조
2017-11-13 155
993 중국은 힘으로 다뤄야한다 [김정민박사 특별대담]
id: 불사조불사조
2019-02-13 4
992 3부 「문」 공안통치로 대한민국 민주주의 파괴! 반대 세력은 분쟁 적대 지속 세력? 평화 경제? 「손」 기자 고소! [정치분석] (2019.02.13)
id: 불사조불사조
2019-02-13 5
991 문재인 폭스뉴스 인터뷰 大망신! / 신의한수
id: 불사조불사조
2018-10-01 34
990 송대성 박사, 건국이래 최대의 국난! / 신의한수 18.09.29
id: 불사조불사조
2018-10-01 43
989 김정민국제전략연구소 매국노를 기억하자
id: 불사조불사조
2018-10-01 41
988 좌파 언론들의 가짜뉴스 역공세ㅣ 테블릿PC만 나오면 '깜놀'하는 좌파 언론들ㅣ
id: 불사조불사조
2018-10-01 36
987 중국의 미국패권도전기 실패한 일대일로 솟아날 구멍은 없다
id: 불사조불사조
2018-09-30 30
986 중국 일대일로 작살내는방법 중 하나가 먹히고 있다!
id: 불사조불사조
2018-09-30 23
985 5부 막연한 민족통일 우선? 북핵은 통일되면 우리것? 사방에 무지한 자들이 넘쳐난다.
id: 불사조불사조
2018-09-30 26
984 전국서 벌어지는 안보해체가 곧 국가위기다.
id: 불사조불사조
2018-09-30 25
983 美·中 아시아 지역 군사 맞짱 "누가 이기나 해보자"
불사조
2018-08-14 31
982 1부 죽음의 함정으로 끌고 가는 이 정권의 작동 메커니즘
불사조
2018-07-04 42
981 참패한 한국 보수 죽을 자 죽어야 바늘구멍 회생 가능 [별별특강] ①
불사조
2018-06-23 47
980 키신저와 시진핑에게서 김정은을 빼앗은 트럼프! 싱가폴 회담의 큰 그림 전략
불사조
2018-06-18 55
979 김정민의 그레이트 게임 외전 제1회 미북회담 공동합의문에 대한 해석
불사조
2018-06-18 45
978 한국민의 수준에 어울리는 촛불 민주주의 이제 만족하는가? 대가를 각오하자
불사조
2018-06-08 51
977 보수 전체가 「反 트럼프」를 맹렬히 해야 나라를 지킬 수 있다
불사조
2018-06-05 50
976 양날의 칼 적폐청산쇼, 대북쇼 한계에 온 문 정권
불사조
2018-05-28 64
975 김정민박사 강의 - 국제관계: 미북정상회담 전망과 대책
불사조
2018-05-28 62
974 문재인은 누구를 위해 뛰나 ( 정규재 영상칼럼; 05월27일 )
불사조
2018-05-28 64
973 김정민박사ㅡ 한국인이 한국을 멸망시킨다. 중국은 거들뿐.
불사조
2018-05-16 107
972 바티칸과 손잡은 中/ 한반도 전운은 美 中간의 종교전쟁이다
불사조
2018-05-13 121
971 아르헨티나 발 경제 위기 가계부채 위기 문 정권은 무사할까?
불사조
2018-05-13 112
970 국가안보, 보수의 각성과 문재인의 경제 실정이 지켜줄 것이다
불사조
2018-05-06 148
969 전방위 경제 붕괴 문 정권 화폐 개혁, 재벌 해체 초강수로 방향 전환하나?/
불사조
2018-05-04 100
968 구속된 이명박 정밀 분석한다 -지만원 박사의 시국진단-
불사조
2018-05-03 91
967 중국 부채 위기 '3경 1500조' / 북경 스모그로 수명 3년 단축 / 중국 싫어 홍콩
불사조
2018-04-28 151
966 문재인 김정은 회담의 올바른 해석 : 핵문제가 사라졌다
불사조
2018-04-28 104
965 남북 정상회담 하나 마나 한 선언의 대가로 GP, 서해 등 안보를
불사조
2018-04-28 98
964 비핵화 애매하고 서해 휴전선 내주는 남북 정상회담
불사조
2018-04-28 128
963 트럼프 CVID 비핵화 확인, 북 인권 거론, 김정은 약속 안 지키다
불사조
2018-04-20 114
962 언론사 사장 불러 드루킹 게이트 진화용 물타기
불사조
2018-04-20 116
961 프리드먼 2편 중공 2020 붕괴 예측 클래스가 다른 미국의 세계경영
불사조
2018-04-18 149
960 한반도에 몰려오는 전쟁의 기운 /시리아 내전으로 식은땀 흘리는 중국
불사조
2018-04-18 141
959 미국의 시리아 폭격은 북한에 대한 경고
불사조
2018-04-18 120
958 거짓 평화 개입, 중국 관여가 한반도 전쟁 위험 가중시킨다
불사조
2018-04-14 141
957 미국과 중국이 전쟁을 한다면? [김정민 박사 강의]
불사조
2018-04-09 130
956 [월드이슈] "6·25때처럼 美와 싸우자"… 美·中 무역전쟁 격화
불사조
2018-04-09 122
955 [시나쿨파]중국과 전쟁론까지....볼턴 미중관계에서도 핫이슈
불사조
2018-04-09 108
954 미-중 항공모함 남중국해 동시 진입...무역전쟁 이어 무력대치
불사조
2018-04-09 138
953 중국이 G2? 개도 웃을 소리. 곧 사라질 중국에 대한 착각은 그만 접고
불사조
2018-04-08 148
952 이춘근의 국제정치 30회] 중국의 항복선언?
불사조
2018-04-08 124
951 미중 무역 분쟁 속 심상찮은 「한미 환율 협상 결과」, 한국이 본보기?
불사조
2018-04-05 161
950 국가예산 기업 좀먹는 「진정한 수구꼴통」은 민노총 등 좌파집단!
불사조
2018-04-04 181
949 김정민의 자연사 박물관 대 중국 일자리 조공외교
불사조
2018-04-04 190
948 미·중 패권전쟁에 말려든 한국과 북 비핵화, 제대로 줄 서지 않으면 다친다
불사조
2018-04-04 138
947 美·中 무역전쟁 격화>中 '트럼프 팜벨트' 타격하자, 美 '中전략산업' 대규모 포화
불사조
2018-04-04 132
946 다가오는 경제위기, 나는 어떻게 살아야하나?
불사조
2018-03-29 166
945 이미 시작된 최악의 경제위기?
불사조
2018-03-29 148
944 북한 남침 땅굴 최근 활발한 움직임!
불사조
2018-03-27 189
943 한미동맹에 대한 민중의식은 보천교의 간태합덕에서 왔다
불사조
2018-03-26 182
942 이 시기에 미·중 「무역전쟁」이 시작되었는가?
불사조
2018-03-26 162
941 차이나타운을 통한 북한군 서울 점령 가상 시나리오
불사조
2018-03-24 180
940 주한미군 가족 철수 연습 그리고 백악관으로 입성하는 초강경파 볼턴
불사조
2018-03-24 130
939 막 오른 미-중 무역전쟁…‘1930년대 대공황’ 재현되나
불사조
2018-03-23 157
938 중국 편에 서서 무역 보복을 당할 것이냐' 선택을 강요하고 있다.
불사조
2018-03-23 146
937 정상회담 잘 안되거나 실패한다. 그 후는? - 남북정상회담 어떻게 될까?
불사조
2018-03-23 143
936 5부 문 정권 장래 어떻게 될까? 경제로 민심 등돌려 무너질 것!
불사조
2018-03-23 132
935 알면 놀랄 '미국 대북전략 대공개' 미 연방정부 40년간 근무
불사조
2018-03-21 152
934 중국의 일대일로의 위험성은 진행되고 있다.
불사조
2018-03-21 153
933 20180318 국제관계학 전문가 김정민박사: "현 국제정세와 대한민국의 미래
불사조
2018-03-21 152
932 [단독확인] 바그다드 함락 미 3사단, 한국 배치 완료
불사조
2018-03-17 138
931 시진핑 임기 없애 황제 등극, 잘됐다 그래야 중국 빨리 망한다
불사조
2018-03-13 135
930 신의한수 생방송 3월 12일 / 미북 회담으로 김정은 몰락한다!
불사조
2018-03-13 144
929 4부 99.8%로 황제된 시진핑, 차르 「푸틴」 3대 세습 「김정은」 한국 참으로 걱정이다
불사조
2018-03-12 143
928 3부 김정은, 트럼프에 보낸 「특별 메시지」 없다 한국언론 소설쓰지 마라! 미 곧 제재,훈련 입장발표
불사조
2018-03-12 138
927 2부 미국 백악관, 행정부, 언론, 정치권 누구도 「미-북 정상회담」 기대하지 않는다
불사조
2018-03-12 131
926 1부 트럼프 재빠른 미북회담 수용에 김정은 당황 기색! 트럼프 「꽃놀이패」 쥐게 되었나?
불사조
2018-03-12 149
925 "종신 집권은 역사의 퇴보"..중국 개헌에 반발 확산
불사조
2018-03-11 158
924 미국 북폭 앞두고 있는 결정적 증거 공개!
불사조
2018-03-04 161
923 북한 정리 계획, 친중 세력이 문제다.
불사조
2018-03-04 139
922 김정민의자연사박물관] 홍준표는 왜 친중매국노를 위해 시간을 벌어주는가?
불사조
2018-03-04 168
921 중국의 한반도 습격.. 미국 견제 심각해진다
불사조
2018-03-03 146
920 중국 해체와 만주 수복 전략 - 김정민 박사 강연
불사조
2018-02-24 182
919 美 병원선까지 띄운 이유
불사조
2018-02-24 163
918 EXP4000 과학장비로 확인한 평창올림픽 남침땅굴망 20180209
불사조
2018-02-21 230
917 ‘결정의 시간’ 준비하는 美
불사조
2018-02-21 192
916 北, 겉으론 배짱 튕기지만…
불사조
2018-02-21 156
915 장거리 남침땅굴 기망하는 국방부 합참 정보부처 똥장군은 들어라
불사조
2018-02-21 175
914 美 ‘예비군’까지 움직인다
불사조
2018-02-21 168
913 (이애란 TV)명사초대석- 미국의 문재인 정권 교체 임박
불사조
2018-02-20 169
912 북폭 전쟁! "우크라이나의 교훈" 잊지 말자, 김정민 박사
불사조
2018-02-18 190
911 미국이 '100% 북폭' 하는 이유와 전후대책 -김정민의 국제관계
불사조
2018-02-18 176
910 미국과 러시아의 중국 해체작전 -김정민(뉴스타운 논설/방송위원) 박사의 국제관계
불사조
2018-02-17 182
909 김정민의 자연사박물관 4부 5편 -트럼프, 시진핑과 문재인 정권 붕괴시키는 이유
불사조
2018-02-17 170
908 김정민의자연사박물관]4부 4편(김정민박사)-미국이 김정은을 꼭 제거하는 이유
불사조
2018-02-17 179
907 김정민 박사. 한반도 통일의 때가 왔다.대한민국 대전략.
불사조
2018-02-17 188
906 평창 올림픽 이후 한국에 닥칠 위기와 한국의 비트코인 이야기..김정민 박사
불사조
2018-02-17 176
905 가상화폐 한국에서 환전되어 북한으로 대북송금된 정황 포착?"
불사조
2018-02-17 204
운영자페이스북 대한사랑 카페 상생 방송국 운영자페이스북 상생출판사 증산도 도전 운영자Daum카페
w66.png
홈페이지 운영자 불사조 E-mail=kjh1691@hanmail.net E-mail=hoomchi@naver.com TEL-010-8902-3727
본 사이트는 증산도 진리를 전인류에게 알리기 위해 개인이 설립한 홈페이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