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한국어

개벽실제상황

글 수 293

中 동해함대 ‘주적’ 美·日로 바꿨다

“美와 亞 연계 단절이 임무” 센카쿠 모의상륙 실탄훈련도
 
문화일보 | 박선호기자 | 입력 2012.07.12 14:01
아시아·태평양지역에서 군사적 패권을 둘러싸고
미국과 중국, 영토분쟁에 따른 일본과 중국의 갈등이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중국이 처음으로 동해함대의 주적을 일본과 미국으로 바꿔 상당한 후폭풍이 예상된다.

중국 동해함대는 지난 1955년 대만에 맞서기 위해 창설된 부대인데 동아시아지역에서
미·중 경쟁이 심화하면서 주적을 대만에서 미국과 일본으로 바꾼 것이다.

미국에 서버를 둔 중화권 매체인 둬웨이(多維)는 12일
중국 군 내부 인사의 발언을 인용, "중국 동해함대의 주적이 미국과 일본으로 바뀌었다"고 전했다.

이와 관련해 한 평론가는 "미국이 아시아 각국과 군사합동훈련을 벌이며
군사적 연대를 강화하는 상황에서 중국 동해 함대는 미국과 아시아 각국의 연계를 끊는 것을
최종 임무로 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또 "미국이 맹방인 일본에 주둔해 (중국의) 섬을 빼앗는 것을 막는 것도 동해함대의
주요 군사전략"이라며 "이에 동해함대는 일본과 싸울 수밖에 없다"고 말했다.

이에 앞서 홍콩의 밍바오는 11일 현재 실탄 훈련 중인 중국 동해함대가 일본을 가상의 적으로 상정해
센카쿠(尖閣) 열도(중국명 댜오위다오·釣魚島)에 대한 모의상륙작전을 펼치고 있다고 전했다.

밍바오는 마카오 군사전문가 황둥(黃東) 국제군사회 회장의 말을 인용해 "중국군이 댜오위다오
상륙을 배경으로 수차례 훈련을 하고 있다"며 "댜오위다오를 쟁취하기 위해 상륙은 필수적이며
군대 주둔까지 생각하고 있다"고 밝혔다.

중국 닝보(寧波)를 모항으로 하고 있는
중국 동해함대는 잠수정·대잠수함장비 등을 강화하면서 중국 제2의 함대로 급성장했다.

이처럼 중국 동해함대가 미국과 일본을 주적으로 상정한 것은
그만큼 아시아·태평양 일대의 긴장이 고조되고 있음을 보여준다.
 
실제로 최근 미국이 한국, 일본, 필리핀 등과 군사훈련에 나서면서 중국은 상당한 위협을 느꼈고,
이에 따라 군사적 대응 방안책 마련에 들어갔다는 것이 대체적인 분석이다.

특히 전문가들은 중국 동해함대의 실탄 훈련 등을 볼 때
중국이 일본과의 갈등을 끝까지 밀고 나갈 각오를 하고 있음을 보여준다고 분석하고 있다.
이에 따라 센카쿠 열도를 둘러싼 중국과 일본의 갈등은 앞으로 더욱 악화될 것으로 보인다.

한편 이와 관련해 둬웨이는 평소와 달리 중국 동해함대의 훈련 통지가 인민해방군 명의로
이뤄진 것이 아니라 동해함대 지역부대 명의로 이뤄진 점에 주목했다.

마카오 군사전문가 황둥(黃東) 국제군사회 회장도 "이는 중국이 향후 일본과 갈등이 벌어질 경우
군 고위층 간의 대화를 진행하기 위해 여지를 남겨 놓은 것"이라고 분석했다.

이에 앞서 일본은 이미 2010년부터
중국을 일본 방위의 가장 큰 위협이자 주적으로 상정한 상태이다.
이의 직접적인 원인은 그해 4월 센카쿠 열도 인근에서 중국 어선과 일본 해상보안청 순시선이
충돌한 사건이다. 이후 벌어진 중·일 갈등에서 일본 측이 말 그대로 치욕스러운
외교적 참패를 당하면서 일본은 중국을 최대 위협으로 간주하게 됐다.

이에 일본은 2010년 12월 6년 만에 '일본신방위대강'을 개정해
중국을 "지역과 국제사회의 우려 사항"으로 지적했다. 이는 냉전 시절인 1976년
소련의 위협을 상정해 첫 방위대강을 마련한 이후 34년 만에 주적을 중국으로 바꾼 것으로 풀이된다.

베이징 = 박선호 특파원, 최현미 기자 shpark@munhwa.com

[Copyrightⓒmunhwa.com '대한민국 오후를 여는 유일석간 문화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문서 첨부 제한 : 0Byte/ 2.00MB
파일 제한 크기 : 2.00MB (허용 확장자 : *.*)
번호
제목
글쓴이
공지 도권(도통맥)을 상제님께서 쥐고 계시면서 우주를 통치하시는 것이다.
id: 불사조불사조
2019-09-21 51
공지 병란과 병란, 개벽시대의 역사전쟁과 전쟁을 조기에 차단하는 괴질이 오는 원리
id: 불사조불사조
2018-09-11 142
공지 김정은 위장 평화 대사기극 해피엔딩으로 끝날까?
불사조
2018-05-04 293
공지 국민의식이 종전선언 평화협정에도 무감각? 분노 실종 나라도 아니다.
불사조
2018-04-20 241
공지 북과 내통 「핵동결 사기」에 미국 분노한 상황에 트럼프-문재인 만난다고?
불사조
2018-04-01 302
공지 뉴스타운TV] "위험한 친중 국회의원 정체" 김정민 박사 화났다
불사조
2018-03-21 501
공지 인류문명사의 틀을 바꾸는 마지막 대전쟁, 그 주제는 개벽이 닥쳐온다
불사조
2018-03-13 416
공지 남북간의 전쟁, 선천 최후의 역사전쟁 심판주제는 자기의 국조,조상을 부정한다는 것
불사조
2018-03-13 373
공지 남북 핵전쟁 위기와 화둔 공사
불사조
2018-03-13 464
공지 남한 겨냥한 중국의 가공할 음모
불사조
2018-03-08 415
공지 신의한수 생중계 9월 28일 / 충격 / 땅굴에서 북한군의 소리가 들린다!
불사조
2018-02-21 452
공지 장차 난리가 난다. 우리나라에서 난리가 나간다.”
불사조
2018-02-21 780
공지 가을개벽의 문명개벽, 앞으로 천지전쟁이 있다 전쟁을 통해 인류가 각성된다
불사조
2018-01-23 484
공지 그 때에는 인력으로 말리지 못하고 오직 병이라야 말리느니라.
불사조
2018-01-17 544
공지 상씨름은 상두쟁이가 한다 상두는 칠성, 자손이 다 무너지면 조상도 함께 천지에서 없어진다
불사조
2017-11-25 947
공지 남북주인끼리의 최후의 한판승부, 천지전쟁, 개벽을 불러오는 마지막 역사전쟁
불사조
2017-11-25 942
공지 병란과 병란, 개벽시대의 역사전쟁과 전쟁을 조기에 차단하는 괴질이 오는 원리
불사조
2017-11-25 871
공지 앞으로의 난은 병란(病亂)이니라.
불사조
2017-05-02 1788
공지 유비무환이다. 시절의 때가 되어 과감한 결단을 내려야 할 시점이다.
불사조
2017-04-29 1922
공지 위기에서 구한 인물들은 한결 같이 신교의 정신으로 나라를 지켜 내었습니다.
불사조
2017-04-13 2060
공지 나의 일은 남 죽을 때에 살자는 일이요,
불사조
2017-04-11 2055
공지 가을의 서릿발 기운으로 이름을 알수 없는 병과 그전에 시두가 터진다
불사조
2017-04-11 1990
공지 병겁(病劫)이 돌기 전에 단독(丹毒)과 시두(時痘)가 먼저 들어오느니라.
불사조
2017-04-10 2075
공지 상씨름의 남북한의 전쟁이란 시두가 먼저 대발한 이후 상황이 전개되는것이다.
불사조
2017-04-10 1951
공지 유비무환이다. 시절의 때가 되어 과감한 결단을 내려야 할 시점이다.
불사조
2017-04-08 1987
공지 참여를 하라 이거여.
불사조
2014-05-25 6694
공지 상씨름의 막판싸움에 대비하여 철저히 깨어 있어야 할 것이다.
불사조
2014-05-16 6877
공지 이것이 인류역사에 대한 상제님의 최종 심판선언의 말씀임을 명심해야 한다.
불사조
2014-04-23 7470
공지 불의의 역사를 진리의 칼날로 끊어버려야 하리라..
불사조
2014-03-17 8274
공지 동양에서 현명한 사람들이 나타날 꺼에요
불사조
2014-01-26 7926
공지 민족의 위기 때마다 유감없이 표출되었다.
불사조
2014-01-10 8188
공지 조금도 깨닫지 못하고 이(利)끗에만 몰두하니 어찌 애석치 아니하리오.
불사조
2014-01-10 8036
공지 최후 일전이 임박한 상황에서 천자국 조선으로 시두손님, 즉 천연두가 들어온다.
불사조
2013-12-31 8442
공지 북한이 전쟁은 광고를 내고 하지 않는다.
불사조
2013-12-20 10028
공지 차르봄바tsar bomba 동영상 차르폭탄 핵폭탄의 위력 동영상 .
불사조
2013-12-04 9080
공지 국가와 민족을 위해서, 전 인류를 위해서 얼마만큼 좋은 일을 했느냐?
불사조
2013-11-29 8250
공지 "한국 현실, 100년 전 구한말 패망 직전과 흡사"
불사조
2013-11-29 8372
공지 월남패망의교훈동영상 === 월남 패망 우리에게 남긴 것 1 .2. 3
불사조
2013-11-27 10235
공지 동학혁명은 분명 한 시대의 종말과 새 시대의 여명을 알린 ‘혁명’이라고 말할 수 있다.
불사조
2013-11-25 8912
공지 병란의 징후 - 6.25와 한탄 바이러스
불사조
2013-11-23 8497
공지 수천, 수만 년 동안 쌓여온 모든 원한이 일시에 폭발을 합니다.
불사조
2013-11-23 8702
공지 북 병력 70만 명 전진배치 … 3~5일 내 부산 점령 전략
불사조
2013-11-14 9313
공지 육신의 옷을 입고 오신 상제님(하느님) 천지공사의 증언자들
불사조
2013-11-10 8396
공지 또 다른 사람에게 말을 하고 해서 온 천하에 퍼지느니라.” 하시니라.
불사조
2013-11-05 8210
공지 백마부대의 깊은 뜻은 무엇일까?
불사조
2013-11-03 11367
공지 최윤희 "생물학전 대비 미흡한 상태다"
불사조
2013-10-22 8232
공지 최윤희 "北, 중·러 동의 없이 전쟁 일으킬 수 있다"
불사조
2013-10-22 8697
공지 [세계 상씨름] 중국과 인류 최후의 전쟁
불사조
2013-10-18 8231
공지 이제 서양에서 건너온 무기의 폭위(暴威)에는 짝이 틀려 겨루어 낼 것이 없으리니 ....
불사조
2013-10-18 8462
공지 홈 운영자와 대화를 주저 마시고 문의 연락 주세요 환영합니다^^
불사조
2013-10-16 8662
공지 망국의 비애를 겪는 역사의 교훈을 우리 눈으로 보았다.
불사조
2013-10-10 9065
공지 北 전시사업세칙 개정, "남한 내 종북세력 요청 있을 때 전쟁 선포"
불사조
2013-08-22 8948
공지 北,군량미 대거 방출…"核보유해 '3일전쟁 시나리오'인데…"
불사조
2013-05-05 9026
공지 4.5kg만 살포해도 4분 내에 1000만 명 정도를 몰살시킬 수 있다.
불사조
2013-05-03 9427
공지 남과 북의 전쟁은 역사와 인간 문명사의 상극의 전 과정을 종결짓는 의미로서....
불사조
2013-04-30 9318
공지 병겁도 상극기운이 배경이 되어서 선천 원한이 폭발하는 것이다.
불사조
2013-04-30 9815
공지 한반도에서의 전쟁은 엄청난 살육전의 양상을 띨 수밖에 없다”고 말했다.
불사조
2013-04-24 9190
공지 10kg으로 100만명을 죽이는 생화학무기를 직접 들고 침투할 수 있다고 합니다.
불사조
2013-04-08 9349
공지 백두산 폭발과 발해, 그리고 북한
불사조
2013-04-06 9283
공지 北 핵실험에 백두산 '흔들'…지하 가스도 분출
불사조
2013-04-05 9320
공지 남북한이 또다시 전면전쟁이 있다는 것인가, 이 문제는 천지의 불기운을 묻는 화둔공사로 결론지어진다
불사조
2013-03-26 20998
공지 美, 北핵 공격한다면 어디를 어떻게 칠까?
불사조
2013-03-18 10621
공지 北핵실험, 백두산 화산 터트리나? 철없는 김정은의 불장난이 초래할 대재앙!
불사조
2013-03-12 9517
공지 지구촌의 핵무기를 없애는 공사이자 천지의 불기운을 묻는 공사이다.
불사조
2013-03-11 10114
공지 인류는 천지의 불을 묻는 인류사의 최후의 대전쟁인 상씨름을 맞이하게 되어 있다.
불사조
2013-03-06 9466
中 동해함대 ‘주적’ 美·日로 바꿨다
불사조
2012-07-12 9834
공지 중국의 몰락 5년이면 충분하다
불사조
2012-07-03 11274
공지 중국의 몰락
불사조
2012-07-03 10461
공지 중국, 파티는 끝
불사조
2012-07-03 10186
공지 라비 바트라 - 대공황은 천재지변과 전쟁을 동반한다
불사조
2011-08-12 13002
공지 대공황은 대전쟁을 동반한다
불사조
2011-08-12 12135
공지 다가오는 가을 대개벽의 총체적 상황
불사조
2011-08-12 12654
공지 최악의 남침 시나리오 - 김영환 교수의 안보보고서 중에서
불사조
2011-07-10 13465
공지 백두산 지각판 내부 위치 마그마방 많아 폭발 땐 ‘지구 대재앙’
불사조
2011-04-08 14307
공지 백두산 화산 폭발시 선제적 대응 비상
불사조
2011-03-02 13286
공지 문득 크게 호통치시기를 “불칼로 쳐도 안 들을거나!” 하시니라.
불사조
2011-02-15 14423
공지 "중국이 참전하면 중국의 경제는 100년 전 상황으로 후퇴할 것"이라고 말했다."
불사조
2010-12-03 14321
공지 좌파정권서 급성장해 권력 중심까지 진출 "핵심세력 3만명… 추종세력은 50만명 넘어"
불사조
2010-12-03 13721
공지 전면전 발생 하루 만에 230여 만명이 사상한다.
불사조
2010-11-29 13565
공지 큰 전쟁은 중국에서 일어나리니 중국은 세계의 오고 가는 발길에 채여 녹으리라.”
불사조
2010-11-27 15766
공지 한반도 시나리오
불사조
2010-09-05 13733
공지 평화를 원하거든 전쟁에 대비하라!
불사조
2009-11-28 17009
공지 상제님 말씀이 “전쟁은 오직 병(病)으로써 말리는 수밖에 없다.”고 하셨다.
불사조
2009-09-24 14449
공지 러 박사 `北측 `전면전땐 다 망해도 국지전땐 서울 위치상…``
불사조
2009-05-22 15651
공지 대국민 안보보고서 필독을 권합니다^^
불사조
2009-02-05 12655
공지 “英, 기밀문서로 獨에 세계 분할통치론 제의”
불사조
2008-08-31 17176
공지 역사와 인간 문명사의 상극의 전 과정을 종결짓는 의미로서 최후의 전쟁입니다.
불사조
2008-08-09 14513
공지 동서양의 전쟁은 병으로 판을 고르리라.
불사조
2008-06-27 15225
공지 부산(釜山)은 백지(白紙) 석 장이 뜨느니라.
불사조
2008-06-27 15654
공지 북한핵 : 천지공사로 질정(質定)하신 프로그램에 따라 표출되고 있는 역사의 현실이다.
불사조
2008-06-27 15343
공지 인류사의 새 장을 열기 위한 끝내기 상씨름 승부의 결말을 이렇게 말씀하셨다.
불사조
2008-06-27 14879
공지 세계정세를 다섯 신선이 바둑두는 형국으로
불사조
2008-06-27 15887
공지 큰 전쟁은 '중국'에서 일어나리니 북쪽'에서 넘어와야 끝판이 난다
불사조
2008-06-27 16532
공지 중·러·북, 한국전때 일 침공계획했다.
불사조
2008-06-27 14441
공지 마이산 탑사 주지 이왕선씨의 증언
불사조
2008-06-27 16372
공지 북한 서울 불바다 발언
불사조
2008-06-27 12751
공지 전쟁이 터지면 나중에 세계전쟁이 붙는다고 그랬어요
불사조
2008-06-23 16210
공지 우주가을의 시작을 알리는 천연두 시두가 대발한다,
불사조
2017-11-13 262
259 중국의 미국패권도전기 실패한 일대일로 솟아날 구멍은 없다
id: 불사조불사조
2018-09-30 95
258 중국 일대일로 작살내는방법 중 하나가 먹히고 있다!
id: 불사조불사조
2018-09-30 91
257 5부 막연한 민족통일 우선? 북핵은 통일되면 우리것? 사방에 무지한 자들이 넘쳐난다.
id: 불사조불사조
2018-09-30 88
256 전국서 벌어지는 안보해체가 곧 국가위기다.
id: 불사조불사조
2018-09-30 84
255 美·中 아시아 지역 군사 맞짱 "누가 이기나 해보자"
불사조
2018-08-14 107
254 1부 죽음의 함정으로 끌고 가는 이 정권의 작동 메커니즘
불사조
2018-07-04 107
253 참패한 한국 보수 죽을 자 죽어야 바늘구멍 회생 가능 [별별특강] ①
불사조
2018-06-23 112
252 김정민의 그레이트 게임 외전 제1회 미북회담 공동합의문에 대한 해석
불사조
2018-06-18 117
251 한국민의 수준에 어울리는 촛불 민주주의 이제 만족하는가? 대가를 각오하자
불사조
2018-06-08 117
250 보수 전체가 「反 트럼프」를 맹렬히 해야 나라를 지킬 수 있다
불사조
2018-06-05 116
249 김정민박사 강의 - 국제관계: 미북정상회담 전망과 대책
불사조
2018-05-28 128
248 문재인은 누구를 위해 뛰나 ( 정규재 영상칼럼; 05월27일 )
불사조
2018-05-28 126
247 김정민박사ㅡ 한국인이 한국을 멸망시킨다. 중국은 거들뿐.
불사조
2018-05-16 182
246 바티칸과 손잡은 中/ 한반도 전운은 美 中간의 종교전쟁이다
불사조
2018-05-13 191
245 국가안보, 보수의 각성과 문재인의 경제 실정이 지켜줄 것이다
불사조
2018-05-06 207
244 중국 부채 위기 '3경 1500조' / 북경 스모그로 수명 3년 단축 / 중국 싫어 홍콩
불사조
2018-04-28 221
243 한반도에 몰려오는 전쟁의 기운 /시리아 내전으로 식은땀 흘리는 중국
불사조
2018-04-18 215
242 거짓 평화 개입, 중국 관여가 한반도 전쟁 위험 가중시킨다
불사조
2018-04-14 216
241 미국과 중국이 전쟁을 한다면? [김정민 박사 강의]
불사조
2018-04-09 200
240 [시나쿨파]중국과 전쟁론까지....볼턴 미중관계에서도 핫이슈
불사조
2018-04-09 179
239 미-중 항공모함 남중국해 동시 진입...무역전쟁 이어 무력대치
불사조
2018-04-09 205
238 중국이 G2? 개도 웃을 소리. 곧 사라질 중국에 대한 착각은 그만 접고
불사조
2018-04-08 218
237 이춘근의 국제정치 30회] 중국의 항복선언?
불사조
2018-04-08 200
236 김정민의 자연사 박물관 대 중국 일자리 조공외교
불사조
2018-04-04 251
235 미·중 패권전쟁에 말려든 한국과 북 비핵화, 제대로 줄 서지 않으면 다친다
불사조
2018-04-04 200
234 美·中 무역전쟁 격화>中 '트럼프 팜벨트' 타격하자, 美 '中전략산업' 대규모 포화
불사조
2018-04-04 203
233 다가오는 경제위기, 나는 어떻게 살아야하나?
불사조
2018-03-29 230
232 이미 시작된 최악의 경제위기?
불사조
2018-03-29 209
231 한미동맹에 대한 민중의식은 보천교의 간태합덕에서 왔다
불사조
2018-03-26 255
230 이 시기에 미·중 「무역전쟁」이 시작되었는가?
불사조
2018-03-26 235
229 차이나타운을 통한 북한군 서울 점령 가상 시나리오
불사조
2018-03-24 248
228 막 오른 미-중 무역전쟁…‘1930년대 대공황’ 재현되나
불사조
2018-03-23 220
227 중국 편에 서서 무역 보복을 당할 것이냐' 선택을 강요하고 있다.
불사조
2018-03-23 216
226 5부 문 정권 장래 어떻게 될까? 경제로 민심 등돌려 무너질 것!
불사조
2018-03-23 201
225 중국의 일대일로의 위험성은 진행되고 있다.
불사조
2018-03-21 412
224 20180318 국제관계학 전문가 김정민박사: "현 국제정세와 대한민국의 미래
불사조
2018-03-21 227
223 북한 정리 계획, 친중 세력이 문제다.
불사조
2018-03-04 215
222 북폭 전쟁! "우크라이나의 교훈" 잊지 말자, 김정민 박사
불사조
2018-02-18 260
221 미국이 '100% 북폭' 하는 이유와 전후대책 -김정민의 국제관계
불사조
2018-02-18 249
220 미국과 러시아의 중국 해체작전 -김정민(뉴스타운 논설/방송위원) 박사의 국제관계
불사조
2018-02-17 253
219 김정민의 자연사박물관 4부 5편 -트럼프, 시진핑과 문재인 정권 붕괴시키는 이유
불사조
2018-02-17 247
218 김정민 박사. 한반도 통일의 때가 왔다.대한민국 대전략.
불사조
2018-02-17 263
217 병란과 병란, 개벽시대의 역사전쟁과 전쟁을 조기에 차단하는 괴질이 오는 원리
불사조
2018-01-23 251
216 남북통일과 시두대발 소도의 신교문화 부활
불사조
2018-01-23 242
215 문명개벽의 마지막 천지전쟁이 있다
불사조
2018-01-23 275
214 중국과 미국이 벌이는 한판 승부의 중심축은 개벽의 땅 한반도
불사조
2018-01-23 255
213 북한의 ‘13종’ 생물무기 / 美 하버드대가 공개한 '北 생물무기' 실태
불사조
2017-11-03 463
212 中, 벽돌 찍듯 군함 제조···"2050년 미군 이긴다"
불사조
2017-10-23 411
211 ‘신 황제주의’ 온다…1인 체제 강화하는 中·日
불사조
2017-10-23 409
210 北리용호 "美 참수·군사공격 낌새 보이면 선제행동"
불사조
2017-09-24 518
209 인류가 핵전쟁으로 멸망하는것을 제어한 공사입니다 ᆞ
불사조
2017-08-09 646
208 WSJ "中 북한 접경지역 준비태세 강화, 급변사태시 北진입 고려
불사조
2017-07-26 616
207 중국은 이렇게 망한다. [Mikeryu의 창]
불사조
2017-07-23 624
206 중국은 세계의 오고 가는 발길에 채여 녹으리라.” 하시니라.
불사조
2017-05-01 635
205 한반도 전쟁 최악을 미리 알고 철저히 대비해야 최선을 기대할 수 있다.
불사조
2017-04-10 711
204 가장 유력한 제3차 세계대전의 시나리오 5가지
불사조
2017-04-10 707
203 문명개벽의 마지막 천지전쟁이 있다
불사조
2017-04-08 687
202 현실로 닥친 美·日·中의 '한반도 覇權 다툼'
불사조
2014-07-05 2637
201 韓국방장관 "전쟁나면 6·25보다 100배 나쁜 결과…국가 소멸”美 국방장관에 호소
불사조
2014-06-08 2881
200 [주말뉴스 토] "북한, 전면전 일으킬 가능성 있다"
불사조
2014-05-24 2866
199 북한이 전면전을 일으킬 가능성에 대해서도 대비해야 한다고 밝혔다.
불사조
2014-05-24 2802
198 김정은 '3년 내 무력통일' 장담…이번 사태와 연관 있나?
불사조
2014-04-04 2919
197 [뉴스쇼 판] 주한미군 사령관 "北, 사전 경고없이 서울 타격할 것"
불사조
2014-04-04 3290
196 美육참총장 "가장 위험한 미래 긴급상황…한반도전쟁"
불사조
2014-03-14 2957
195 美사령관, 北핵공격→한국 대재앙 현실화 경고
불사조
2014-01-20 3181
194 역사를 잊은 민족에게 미래는 없다.
불사조
2014-01-12 3091
운영자페이스북 대한사랑 카페 상생 방송국 운영자페이스북 상생출판사 증산도 도전 운영자Daum카페
w66.png
홈페이지 운영자 불사조 E-mail=kjh1691@hanmail.net E-mail=hoomchi@naver.com TEL-010-8902-3727
본 사이트는 증산도 진리를 전인류에게 알리기 위해 개인이 설립한 홈페이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