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리공부하는 그 시간은...

우주론 공부에 대한 밑천,

이것이 어느정도 잘 다듬어졌느냐에 따라서

 

‘진리를 보는 눈이 확 트이느냐,

그리고 그 사람이 진정한 사상신앙, 진리중심의 신앙으로 우뚝 설 수 있느냐’

하는 게 모두 결정된다.

 

진리중심의 신앙이 아니면 그건 다 난법 신앙이다.

언제 미끄러지고 자빠지고 코깨지고, 변태신앙을 할지 기약할 수가 없다.

 

그러고는 결국 신앙의 종말을 고하고 만다.

 

진리공부 하는 그 시간이 인생에서 가장 즐거운 시간이다.

모든 것을 이겨낼 수 있는 생명력과 사상적인 힘을 얻고,

내면에 거울같이 맑은 자신의 본성을 찾아가는 시간이다.

 

- 道紀 133(2003)년 10월 14일(화) 증산 상제님 제133주 성탄치성 도훈 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