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보좌 하느님의 서신사명, 가을 대개벽의 심판과 구원

 

이 때는 천지성공 시대라.
서신(西神)이 명(命)을 맡아 만유를 지배하여
뭇 이치를 모아 크게 이루나니 이른바 개벽이라.

 

만물이 가을바람에 혹 말라서 떨어지기도 하고 혹 성숙하기도 함과 같이
참된 자는 큰 열매를 맺어 그 수(壽)가 길이 창성할 것이요

 

거짓된 자는 말라 떨어져 길이 멸망할지라

그러므로 혹 신위(神威)를 떨쳐 불의를 숙청(肅淸)하고
혹 인애(仁愛)를 베풀어 의로운 사람을 돕나니

 

삶을 구하는 자와 복을 구하는 자는 크게 힘쓸지어다.

(증산도 道典 4: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