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부경원원222_00008.jpg

 

한민족의 3.1철학의 정수



천부경 <중경中經> 대삼합 육 생 칠팔구 大三合六 生七八九 .강의를 올립니다<9>


천지인 큰3수 마주 합해 6수되니

생장성 7.8.9를 생하고 대삼합육 大三合六, 큰 3수를 합하면 6이 됩니다.

큰 3수는 바로 삼극을 가르킵니다.


천일 지일 태일 즉 하늘과 땅과 인간이 하나 되어

6 <천一+ 지二+ 인三 또는 天천二+ 地지二+ 人인二>= 6 이 나옵니다.

즉 하늘과 땅과 인간의 일체 관계 속에서 열리는 그 조화의 생명이 6입니다.


천부경 81자의 정중앙에 위치하는 '육六'은 우주 현상계의 변화 작용의 중심수입니다.

우주가 6의 정신으로 상징되는 물<6 수>에 의해서 돌아갑니다.

생수%20성수.jpg

물은 우주 현상계의 생명의 근본이자 대우주의 생명력 그자체입니다.


그 창조 변화 작용의 기본수인 6이

생<탄생> ㅡ장<발전>ㅡ 성<완성>으로 작동하여 생칠팔구生七八九를 이룹니다.

생수는 선천개벽이요. 성수는 후천개벽이다. 후천으로 들어가는 과정에서는 6수로 하는것이다.


그리하여 우주의 중심별인 칠성<7>이나 사람 얼굴의 칠규가 나오고,

우주 시공의 근본구조인 팔방위<8>나

팔괘가 이루어져 우주 생명력의 팔음 팔양운동이 있게 되는 것입니다.

< 증산도의 진리276P>


서방 생수4. 성수9  금金   가을  백색


9金()수는 가을이며 백색이며 추살이며

전환이며 완성이며 결실이며 통일하는 수數입니다.


4라는 수에 중매자 5를 더하여 만듭니다.

자를 보면 +丿(;삐침)으로 되어 있는데,

이것은 동방 3목인 새의 상승 기운에 삐침을 가해 양의 발전을 수축, 수렴 시키는 상을 취한 것입니다.

분열의 최대 극수이며, 양의 수 중에 가장 큰 수입니다.


왜냐하면 양수는 분열의 수인데,

가장 많이 분열을 한 수가 성수 중에 9이기 때문입니다.

방위로는 서방이며 계절로는 가을이며 오행으로는 금이며 구궁팔풍九宮八風

운동에서는 중앙에 해당합니다.

9천.jpg


천상의 신명계도 가장 분열을 한 9수의 원리에 따라 9천까지로 되어 있습니다.

그리고 분열의 최대수 9에 다시 9를 곱하면 9×9=81이 됩니다.


선천 동양의 많은 경전은 81로 되어 있습니다. 그리하여 예로부터 구천에 사무친다고 하였던 것입니다.

하늘도 역의 이치에 의하여 최대분열한 하늘이 9천이 되며 10천은 지구가 되는것입니다.

하늘의 이상은 땅에 있습니다.  모든것이 음양이 반복 순환하므로  이제까지는 하늘이 위에 있었다면

이제는 땅이 위로 가서 지천태괘가 되고 또한 땅에서 지상천국이 이루어 지는 것입니다.

복잡하게 생각하면 복잡해지고  단순하게 생각하면 이렇게 간단한것입니다.


천부경이 81자이고, 도덕경이 81편이며,

황제내경 소문, 영추, 난경이 모두 81편으로 되어 있습니다.

이것은 더 이상이 없이 완벽하게 모든 내용을 담았다는 뜻입니다.  

선천: 9(도수) 시대, 우주에 꽉 차있는 양의 생명을 대표하는 상징수
후천: 6(도수) 시대, 성숙을 의미하는 음의 기운을 대표하는 상징수


이 성수에서 양 기운이 가장 큰 수인 9를 태양수라 하고,
수렴하는 기운이 가장 큰 음수 6을 태음수라 합니다. 음양 운동의 대표수가

바로 태양수9와 태음수 6입니다. 태양수는 아버지 상제님을 양징하고

태음수는 어머니 수부님<여성하느님>을 상징합니다.


하도%20상생순환.jpg

이 태양수와 태음수를 합하면

하도의 본체 생명수인 15가 되는데 10과 5도 역시 상제님과 수부님의 상징수입니다.
천지 부모님의 수 5와 10은  본체로 자리잡고 6과 9가 현실 속에서 천지 부모님의 수로 작용합니다.
그리하여 5와 10은 우주통치자로써 자리를 잡아 우주를 주재하시는 것입니다.

10수.jpg

10수가  역사의 현실에 나타나 중매를 하여야 화생토= 토생금으로 넘어 갈 수가 있습니다.

오행의 기본개념, 4.9金

우주의 변화는 土氣의 공정무사한 황파(黃婆,土가 調和하여서

응결을 매개하는 것을 황파라고 함) 역으로써 木火의 작용에 종지부를 찍게 하고

거기서부터 金水가 대체하여서 통일작용을 하는 것이다.


그러므로 金은 통일단계에 접어드는 제1단계인 동시에 변화의 제4단계인 것이다.

 

그런데 金과 木은 그 성질이 전혀 반대다.

木은 이양(裏陽)이 표면으로 분산하려는 발전의 최초 단계였지만

金은 표양(表陽)이 다시 이면(裏面)으로 잠복하려는 수장(收藏)의 최초 단계인 것이다.

 

그러므로 만물은 春氣에 있어서는 그 힘이 표면으로 발산하려고 하지만

가을에는 내부에 잠복되어서 고요히 잠들려 하는 것이다.


그러므로 봄에는 만물들은 외각(外殼)이 연화(軟化)하게 되지만

가을이 되면 외각이 점점 경변(硬變)하여져서 陽氣를 포장할 준비를 하는 것이다.


인간도 봄이 되면 옷을 점점 가볍게 입으며

가을이 되면 차차 두껍게 입는 것은 일포양일산양(一包陽一散陽)하는 천도의 원리를 쫓기 때문이다.


또한 청소년은 피부나 모발이 부드럽고 아름답지만

노장기(老壯期)에 접어들게 되면 그 용모나 근골이 거칠게 되는 것은

청소년기는 木火의 상승작용으로 인하여 水氣가 상승하기 때문에 아름다운 것이요,


노장기는 金水가 하강작용을 하므로 표면의 水氣가 이면으로 잠복하기 때문에 거칠게 되는 것이니

이것은 음양의 반복작용,즉 木金의 반복작용 때문인 것이다.

 

물상(物象)의 이와 같은 현상은 우주운행의 상(象) 그대로이므로

자연수도 여기에서부터는 순행(順行)하는 것이다


즉,자연수가 생장과정에서는 역행(逆行)했지만

금수과정(金水過程)은 그와 반대로 순행한다는 말이다.


본래 數는 역행하면 분열을 일으키고

순행하면 통일하게 되는 것이므로 木火와 金水의 운행과정에서 필연적으로 일어나는 것이다

(詳細는 4장 2절 3. '수의 변화와 중’ 에서).

 

이와 같이 金氣혔는 木氣와는 전혀 반대되는 작용을 하면서 陽을 포장한다는 것이다.

그런데 그 기반을 土(未)에 두고 있으며(土를 설명할 때 金의 기반이 土라는 것을 말했다),


그 성질은 견렴(堅斂)을 위주로 하는 것이다. 

다시 말하면 金氣는 표면을 견변(堅變)하면서 陽을 포용하는 역할을 하는 것이고

결코 그 이면(裏面)까지 견고하게 하는 것이 아니다. 그러므로 금기소재(金氣所在)에는 陽性이 상강(尙强)하다.

 

이것을 인간에서 찾아보면 木火 때의 욕심은

정욕(情慾)이나 색욕(色慾)으로 발전했지만 金에서는 탐욕(貪慾)이 발전되는 것이다.


왜 그런가 하면 金은 옳은 그 성질이 堅斂을 위주로 하는 것인즉

그 의지는 결국 堅斂性으로서 욕심을 달성하고야 마는 것이지만 木火의 욕심은

그 목적이 정욕이나 색욕으로 변하고 마는 것이니


그 이유는 탐욕으로 될 만큼의 고집을 부려내지 못하는 것이 木火의 陰이기 때문에

그 욕심은 정욕이나 색욕과 같은 천박한 것으로 변하고 마는 것이다

(詳細는 제6장 1절 2. ‘인간의 생활과 변화'에서).


이와 같이 노장기의 인간은 욕심에 있어서도 청소년과는 다르거니와

그 욕심의 본질을 따져보면 탐욕이야말로 장년의 대표적인 욕심이다.


그러므로 인간 일대에서 보더라도

사,오십대가 최성기일 뿐만 아니라 또한 그 질에 있어서도 이것은 추욕(醜慾)인 것이다.

 

이 과정은 방위에서 보면 西方이고 계절로 보면 가을이다.

金氣는 이와 같은 특징을 가지고 다음에 올 응고작용(凝固作用)의 기본을 이루어 놓는 것이다.

이 이치를 보다 쉽게 간단하게  의식을 보다 확장시켜 생각하여 적용하면 아래와 같습니다.


역의 이치는 단순합니다.  음양으로

분열과 수렴 ㅡ  분열과 통일 ㅡ 이것을 목적으로 움직입니다.


음양을 바탕으로 반복순환하며 사상인 봄 여름 가을 겨울로 계속순환하며

우주의 이상과 인간의 이상을 이 지구상에서 성숙시켜 나가는 역사의 세월이 필요합니다,


그것이 사상인 목화토금수이며 계절로는 봄 여름 가을 겨울입니다.
1.2.3.4는중성생명인 5토의 중매로 양금陽金 <4+5>=9라는 성수成數가 태어납니다.


무극이 동動하여 태극으로 변화함으로써 음양 질서가 열리고, 여기에서

다시 목화금수 木火金水의 사상四象이 생겨나서 현상계에 천변만화하는 만물 생성의 파노라마가 펼쳐집니다.


이것의 핵심은 사방위를 바탕으로 사계절이 형성되어
근원의 우주조화에서ㅡ만물을 탄생시키고ㅡ 분열발전하여ㅡ 결실완성운동을 끝없이 행하는 과정에서
우주의 역사가 돌아가고 순환하는 것입니다. 


역의 이치란 즉 

 크나큰 대의명분은 사계절인 봄 ㅡ여름 ㅡ가을ㅡ 겨울에 핵심이 있습니다.

그러므로 이러한 근본을  무시하고  역리학 풍수등 각종 역술에 빠지면 우주의 이치를 알 수가 없는 것입니다.


水木火는 겨울ㅡ 봄과ㅡ 여름은 ㅡ가을을 목적으로 동하여 역사가 진행되어 왔습니다.
그래서 우주와 인류의 이상도 가을철에 열리는 것이며 또한 가을철에 결실하고 완성됩니다.


인류는 봄 여름과정에서 숱한 싸움과 전쟁에서 한을 맺어 인간이라면

누구나 이상세계를 꿈꾸고 행복한 삶을 추구합니다. 역사가 그렇게 흘러왔습니다.

그러나 인간의 꿈은 가을철이라는 시간대가 되어야
비로소 이상세계가 열린다는것을 모르고 살아가고 있습니다.


그것은 역의 이치를 모르기 때문에

기존의 지식에만 의존하여 사고하고 판단하기 때문입니다.

그리하여 겨울과 봄과 여름의 이상은 가을에 있는것입니다.
다시 말하면 우주와 역사와 인간의 이상은 가을철에 매듭지어 지도록 해 놓은것이 역의 이치입니다.


가을은 수렴하는 계절입니다. 가을은 통일하는 과정입니다. 가을은 성숙하는 계절입니다.
가을은 완성하는 계절입니다. 가을은 통합하는 계절입니다. 가을은 매듭을 짓는 과정입니다.
가을은 정의을 집행하는 계절입니다. 가을은 선악심판의 계절입니다. 가을은 신의 계절입니다.
가을은 개벽의 계절입니다. 가을은 인간이 완성하는 계절입니다. 가을은 후천을 나타냅니다.

가을은 천지인이 같이 완성하는 계절입니다.


그래서 우주1년을 통한 사계절이 필요했던 것입니다.

9금은 백색이며 가을이며, 신神이며,  추살이며, 정의이며, 선악심판의 계절입니다.


가을은 우주의 역사가 최종적으로 매듭지어져
모든것을 총결산하는 계절입니다. 이것이 9金 가을이 의미하는 진정한 역의 이치입니다.
그래서 역사는 상극의 피의 목욕탕의 계절에서 비로서 상생의 정의의 행복한 선경의 계절로 들어서는 것입니다.

하도%20낙서.jpg

상극의 낙서의 수가 다 차면 하도의 중심수 5.10 이  작용하여 가을상생으로 넘기게 되는데

핵심은 바로 5와 10이며 이 15수가 중매하여 현실에 나타나게 됩니다. 그리하여 이 15수는<15眞主진주> 

우주통치자의 수이며 신神의 수이며 조화의 수이며 <神權신권>의 數입니다.

이 15수는 어느 방위 어느 계절에도 속하지 않으면서  사방과 사계절을 관장하여

통치하는 숨어있는 신의 조화입니다.


이 가을을 상징하는 상제님의 말씀을 통해서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이 때는 천지성공 시대

지금은 온 천하가 가을 운수의 시작으로 들어서고 있느니라.


내가 하늘과 땅을 뜯어고쳐 후천을 개벽하고

천하의 선악(善惡)을 심판하여 후천선경의 무량대운(無量大運)을 열려 하나니
너희들은 오직 정의(正義)와 일심(一心)에 힘써 만세의 큰복을 구하라.

이 때는 천지성공 시대(天地成功時代)니라.


천지신명이 나의 명을 받들어
가을 운의 대의(大義)로써 불의를 숙청하고 의로운 사람을 은밀히 도와주나니

악한 자는 가을에 지는 낙엽같이 떨어져 멸망할 것이요,


참된 자는 온갖 과실이 가을에 결실함과 같으리라.

그러므로 이제 만물의 생명이 다 새로워지고 만복(萬福)이 다시 시작되느니라.

(증산도 道典 2:43)


백보좌 하느님의 서신사명, 가을 대개벽의 심판과 구원


이 때는 천지성공 시대라.
서신(西神)이 명(命)을 맡아 만유를 지배하여 뭇 이치를 모아 크게 이루나니 이른바 개벽이라.


만물이 가을바람에
혹 말라서 떨어지기도 하고 혹 성숙하기도 함과 같이
참된 자는 큰 열매를 맺어 그 수(壽)가 길이 창성할 것이요
거짓된 자는 말라 떨어져 길이 멸망할지라.


그러므로 혹 신위(神威)를 떨쳐
불의를 숙청(肅淸)하고 혹 인애(仁愛)를 베풀어 의로운 사람을 돕나니
삶을 구하는 자와 복을 구하는 자는 크게 힘쓸지어다.

(증산도 道典 4:21)


공부하는 자들이 ‘방위가 바뀐다.’고
이르나니 내가 천지를 돌려놓았음을 세상이 어찌 알리오.
나는 서신사명(西神司命)이니라.


하늘 아래에 상극하는 이치가 없느니라

水火金木이 待時以成하나니 水生於火라
수화금목 대시이성 수생어화


故로 天下에 無相克之理니라
고 천하 무상극지리


수화금목(四象)이 때를 기다려 생성되나니
물(水)이 불(火)에서 생성되는 까닭에 천하에 서로 극(克)하는 이치가 없느니라.
내가 이제 천지를 개벽하여 물샐틈없이 도수를 정하였느니라.

(증산도 道典 4:152)


노스트라다무스3.jpg

떠나라, 떠나라,

모두 쥬네브를 떠나라

황금의 사투르누스가 쇠로 변하리라
레이포즈’에 반대하는 자는 모두 절멸되리라
그 전에 하늘은 징조를 보이리라
Migrez migrez de Geneve trestous,
Saturne dor en fer se changera,
Le contre Raypoz exterminera tous,
Avant ladvent le ciel signes fera. (제세기 9:44) [46쪽]


농사의 신 사투르누스


사투르누스%20신화.jpg


황금의 사투르누스는 

5토 <土>를 나타내며 5토는 색깔로는 황색을 나타내며 하도 중앙의 15수이다.

쇠로 변하리라 하는것은 바로  <土토ㅡ생生ㅡ금金> 즉  9金<쇠>가을로 들어가는 때를 이야기 하는것이다.

동서양의 모든 예언은 무극대도 증산도와 동양철학을 모르고 주먹구구식으로 풀이하면  한마디로

혹세무민에 지나지를 않는 것이다.


사투르누스2.jpg

황금의 사투르누스를 비유하여  <15수 토土>인

우주통치자 하느님에 의하여 가을로 넘기는 때가 닥친다는 의미이다.

노스트라다무스는 동양철학을 바탕으로 비유해서 예언을 숨기는듯 드러내며 참으로 미래를 잘 알았던 것이다.



토성의 이름 사투르누스의 의미를 감상해보자.


다음편의 강의에서
運三四 成環五七를 다루겠습니다.


천부경 81자 계속 강의가 이어집니다^^

불사조 편집

용봉.gi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