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시본기(神市本紀) 12.

배달과 단군조선의 통치 정신

 

신교의 3도 정신과

··정과 진··미의 실현 문제

<대변경(大辯經)>에 다음과 같이 기록되어 있다.

 

신시씨[神市氏(배달 초대 환웅)]

()의 도로써 계율을 닦아 사람들에게 제천(祭天)을 가르치셨다.

 

이른바 전()이란 사람의 본래 온전한 바탕을 따라 능히

본성에 통해[통성(通性)] 참됨()을 이루는 것이다.

 

청구씨[靑邱氏(14세 치우천황)]()의 도로써 법을 세워

사람들에게 천하를 나누어 다스리는 법도[관경(管境)]를 가르치셨다.

 

()이란 사람이 본래 저마다 타고난 바를 따라서 자신의

참된 영원한 생명력을 깨달아[지명(知命)] 널리 선()을 베푸는 것이다.

 

조선씨[朝鮮氏(단군왕검)]

()의 도로써 왕을 세워 사람들에게 책화(責禍)를 가르치셨다.

 

()이란 사람이(우주안에서) 스스로 으뜸되는 바에 따라

정기를 잘 보존[보정(保精)]하여(대인이되어) 아름다움()을 실현하는 것이다.

 

 

삼신과 삼재[··]와 우주 본체인 삼극의 관계

그러므로 (이러한 전()과 선()과 종()의 도() 가운데)

 

()은 텅 빈 자리로 천도(天道)에 근본을 두고,

()은 광명 자리로 지도(地道)에 근본을 두며,

()은 천지 도덕의 삶을 실현하는 겅건한 자리로 인도(人道)에 근본을 둔다.

 

 

=====================================================================

 

((() 3()

신교의 도맥의 전모를 밝혀주는 핵심 내용이다.

 

배달 시대부터 신교 삼신(三神)

천지인(天地人) 삼계 정신으로,

()과 선()과 종()의 도로 나타난다.

 

()과 선()은 각기 천()의 창조정신과 지()의 조화정신에 근원을 두며,

()은 천지의 주체인 인간의 지고한 존엄성을 가리킨다.

 

전도는 천인합일로 신인(神人)을 이상으로 하고, 선도는 선인(仙人)의 길을,

종도는 천지의 이상을 실현하는 대인(大人)의 도를 세웠다.

 

이것이 후에 불((() 삼교로 분화하여 발전하였다.

 

즉 신교 삼신(三神)의 도가

··(기독교)삼교의 진리로 계승·발전된 것이다.

 

 

三神(삼신)

造化(조화)

敎化(교화)

治化(치화)

天道(천도)

地道(지도)

人道(인도)

()

()

()

()

()

()

()

()

()

()

淸眞大(청진대)

()

善聖大(선성대)

()

美能大(미능대)

창조

조화

육성(育成)

깨달음

통치와

주재(主宰)

인간의 존재 가치

 <상생출판 환단고기 역주본-태백일사-신시본기12(p382~38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