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단桓檀시대, 인간이 천지의 광명을 체득해서 살던 시대

 

 ‘환단’의 뜻은?

그럼 <환단고기>의 ‘환단’은 무슨 뜻인가?

하늘의 광명을 환桓이라 한다. 자천광명自天光明, 하늘에서 내려오는 광명이 환이다.

그리고 하늘의 광명을 받아서 더욱 빛나는 땅의 본래 광명(地光明)이 단檀이다.

 

그러므로 ‘환단고기’는

천지 광명의 옛 역사, 천지 광명 속에서 살던 옛 사람들의 이야기다.

 

 

 태고적 천지 광명과 하나 되어 살던 시대

 

이를 보면 인류 고대사는, 근대 역사학에서 정의하는 구석기 시대,

신석기 시대 같은 야만의 역사가 아니다!

근대 역사학은 인류의 정신사를 전부 무덤에 묻어버렸다.

 

실제로 지구촌의 시원 역사 현장을 직접 답사해보면 공통적인 하나의 상황에 부딪힌다.

그곳에서 무기가 안 나온다! 이것은 그 시대가 평화의 시절이었음을 입증하는 것이다.

 

종교나 신화를 연구하는 사람들이 태고시대를 인류의 황금시절이라 하는데,

태고적 인류는 자연과 하나가 되어 말할 수 없이 깊은 쾌락을 느끼며 살았다.

<환단고기>를 보면, 이 쾌락과 영원한 삶의 즐거움 문제를 숱하게 제기하고 있다.

 

한마디로 인간이 천지의 광명을 체득해서 살던 시대, 이것이 환국과 배달의 역사다.

그런데 지금 인간은 천지 광명을 다 잃어버렸다. 인류 원형문화, 시원역사를 잃어버렸다.

그래서 이번에 전 인류가 죽음을 면치 못하는 것이다. 이것이 무슨 말인가?

 

 

 천지 광명을 회복하는 우주 가을철!

지금은 천지의 큰 계절이 여름에서 가을로 대전환을 하는 때,

인간과 만물이 열매를 맺고 근원으로 돌아가는, 원시原始로 반본返本하는 때다.

 

   이때는 원시반본하는 시대라. 혈통줄이 바로잡히는 때니 환부역조換父易祖 하는 자와

   환골換骨하는 자는 다 죽으리라 (도전2:26)

 

하신 말씀과 같이 환부역조, 아버지를 바꾸고 조상을 바꾸는 자는 다 죽는다.

한 가정의 아버지, 민족 역사의 아버지, 인류 시원역사의 아버지,

우주의 아버지, 그 아버지를 모르고 부정하는 자는 다 죽는다.

아버지는 생명의 근원이고, 역사의 뿌리이기 때문이다.

 

그리고 인류 시원 역사시대에 환단, 천지의 광명과 하나 된 인간을 태일太一이라 한다!

 

원시로 반본하는 우주의 가을철을 맞아

우리는 천지광명을 회복해서 모두 태일이 되어야 한다.

 

오늘 우리가 다 함께 부르는 태을주太乙呪가 바로

인간을 태일이 되게 해주는 천지조화의 노래다.

하나님이 인간으로 오셔서 천지조화의 주문, 태을주를 완성해 주셨다.

 

  <증산도 종도사님, 태전 천지대천제, 201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