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간으로 태어나 참진리를 만나지 못하면

 

여름은 분열의 극기이고, 가을은 만물을 통일하고 열매 맺는 때다.
그리고 지금은 그 우주의 여름에서 가을로 넘어가는 가을개벽기이다.

이제 인류는 분열의 극에서 대통일의 가을철로,
성장의 극기에서 열매 맺는 완성기로 들어간다.

그것은 구체적으로 우주의 이법이 선천에서 후천으로,
여름철 상극에서 가을 새 우주의 상생으로 뒤집어지면서 이루어진다.
아주 쉬운 말로, 우주가 새로 태어나는 것이다.

온 우주가 이번에 새로 태어난다!
그대들은 천지에서 몸을 받은 한 인간으로서
여기에 합류해야 하지 않겠는 가!

본래 인간은 우주의 이법을 깨치기 위해 태어난 존재다.
인간과 만유 생명이 우주의 진리, 그 이법(理法)의 힘을 받아 태어난 것이다.

이렇듯 인간은 우주 생명의 중심에 있기 때문에 진리 충족이 안 되면 인간다운 삶을 살지 못한다.

 

좋은 가정에서 자랐다? 돈이 많다?

좋은 아내, 좋은 남편을 얻었다?
자식농사를 잘 지었다?

 

그러나 궁극으로 가면 그건 다 두 번째다. 왜냐하면
나는 이 우주 생명의 결과물이기 때문이다.

 

내 생명은 진리를 들어야, 진리가 깨져야 만족을 한다.
진리적 삶을 살 때 비로소 보람을 느끼게 되는 것이다.

내 생명의 중심에는
우주의 생명의 섭리, 진리를 갈구하는 열정이 잠재해 있다.
이 불씨를 다시 지펴야 한다.

이를 위해서는 참 진리를 만나 깨달아야 한다.
그것은 공자, 석가, 예수와 같은 선천 성자들의 도(道) 가지고서는 안 된다.

 

그것은 선천의 닫힌 우주, 성장과정에서
하나님의 천명을 받고 내려온 성자들의 미완성의 진리이기 때문이다.

지금은 전 우주가 가을로 가고 있다. 온 우주가 다시 태어난다.
이때는 성자들을 내려 보낸 하나님이 직접 인간으로 오신다.
결론적으로바로 그 하나님, 인간으로 오신 상제님의 도를 만나야 살 수 있게 된다.

<증산도 종도사 도훈>

용봉수정2.gi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