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전-샘플2.gif

 

하늘의 신들을 꾸짖으시는 인존상제님의 권능

 

이 해 6월 중복날 상제님께서
대흥리 부근의 접지리(接芝里) 주점에 가시어

 

경석을 비롯한 여러 성도들에게 이르시기를
오늘 번개가 일어나지 않으면 충재(蟲災)가 생겨서 농작물이
큰 해를 입으리니 잘 살피라.” 하시거늘

 

모두 주의하여 날이 저물도록 살피되 번개가 나지 아니하는지라

 

상제님께서 하늘을 향하여 꾸짖으시기를
천지가 어찌 생민의 재앙을 이렇듯 돌아보지 아니하느냐!


내가 이제 민록(民祿)을 내리리라.” 하시고

마른 짚 한 낱을 무명지 길이로 끊어서
화로에 꽂아 불사르시니 별안간 북방에서 번개가 일어나니라.

 

상제님께서 말씀하시기를 “북방 사람만 살고
다른 지방 사람은 다 죽어야 옳겠느냐!” 하시며


다시 하늘을 향하여 꾸짖으시니 사방에서 번개가 번쩍이거늘

한 식경(食頃)쯤 지나 “그치라!” 명하시니 사방의 번개가 곧 그치니라.

 

이에 말씀하시기를 “이제 충해는 없이하였으니
금년 농사는 풍년이 들어 만백성이 즐겁게 살리라.” 하시니라.

(증산도 道典 4:85)

용봉%20태일.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