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단고기2.jpg

우주의 주재자 삼신상제님의 조화 권능


<표훈천사(表訓天詞)>에 이렇게 기록되어 있다.


<표훈천사(表訓天詞)> 표훈表訓은 해동고승전에 나오는
신라 십성十聖(아도.아함.의.원효.등)의 한 사람으로 경덕왕 때 불국사 주지였다.

 

우주가 처음 열릴 때 상하와 동서남북 사방에는
일찍이 암흑이 보이지 않았고, 언제나 오직 한 광명 뿐이였다.

천상 세계에 '문득' 삼신三神이 계셨으니 곧 한 분 상제님(三神卽一上帝)이시다.

주체는 일신이시니, 각기 따로 신이 있는 것이 아니라,
작용하심으로 보면 삼신이시다.

 

삼신은 조화로 만물을 빚어 내고,
헤아릴 수 없는 지혜와 능력으로 온 세상을 다스리지만 그 형체를 나타내지 않으신다.

 

가장 높고 높은 하늘에 앉아계시니, 그곳은 멀고 멀어 알 수 없는 곳이다.
삼신은 항상 광명을 크게 방출하고 신묘한 기운을 크게 발하며  상서로운 기운을 크게 내리신다.

 

기를 불어넣어 만유를 감싸고, 열을 내뿜어 만물의 종자를 자라게 하며,
신명神明들로 하여금 삼신상제님의 명령(천명天命)을 집행하게 하여 세상일을 다스리신다.

 


오령과 방위의 주재자

 

태초에 기氣가 있기 전에 처음으로 수기水氣를 생生<태수太水>하여,
이 태수로 하여금 북방에 자리잡고 천명을 맡아 흑黑색을 주관하게 하셨다.

 

생명의 기틀<機>이 있기 전에 처음으로 화기火氣를 생<태화太火>하여,
이 태화로 하여금 남방에 자리잡고 천명을 맡아 적赤색을 주관하게 하셨다.

 

생명의 바탕<質>이 있기 전에 처음으로 목기木氣를 생<태목太木>하여,
이 태목으로 하여금 동방에 자리잡고 천명을 맡아 청靑색을 주관하게 하셨다.

 

생명의 형상<形>이 있기 전에 처음으로 금기金氣를 생<태금太金>하여,
이 태금으로 하여금 서방에 자리잡고 천명을 맡아 백白색을 주관하게 하셨다.

 

이 네 기운을 조화시킬 주체<體>가 있기 전에 처음으로 토기土氣를 생<태토太土>하여,
<중성의 조화기운>인 이 태토로 하여금  중앙의 방위에 자리잡고 천명을 맡아 황黃색을 주관하게 하셨다.

 

이때에 천하에 두루 계시며
다섯 임금<오제五帝>이 맡은 사명을 주관하는 분은
천하대장군天下大將軍이시며

 

지하에 두루 계시며
다섯 성령聖靈이 이루는 공덕을 주관하는 분은
지하여장군地下女將軍이시다.

==================================

천하대장군 지하여장군

천상 신명계 신병神兵의 총책임자이다.

 

한민족은 예로부터 마을 어귀에 악귀와 재양을 쫓는 수호신으로서

장승을 세웠다.  이 신교 문화의 풍속은 인디언과 중남미문화에서도 발견된다.

 

(청소년환단고기 294p-- 295p)

 

 

(설명)

오행五行 우주, 즉 천지인天地人의 창조 변화를 전개하는
오행<금목수화토金木水火土> 원리는 본래 배달민족의 신교 철학이며 우주 자연관이다.

 

이 오행 개념은 일반적으로
알고 있는 수화금목토의 개념이 아니므로, 클 태太 자를 붙여서 말한다.

 

즉 음양<음陰 금수金水>  <양陽목화木火>운동의

모체인 <태극太極>을 따라 변화하므로 태수太水 태화太火 태금太金 태목太木 태토太土라 한 것이다.

 

그리하여 동양의 오행원리의 시원始元은

배달민족의 신교철학에서 나왔는데  바로 태극에서 태오행太五行을 바탕으로 하여 나왔음을 잘 알아야 한다.

그래서 태오행이란 <다섯임금 오제五帝 = 다섯 성령聖靈>을 말한다.


태극太極에서 음양<건곤,천지,일월>으로 갈라지고 다시 다섯기운인
<태오행 太五行> == 가장 근원적인 태수 태화 태목 태금 태토 기운을 말한다.
다시말하면 신神(성령聖靈)이 주관을 하고 있는것이다.

용봉.jpg

     불사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