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곤 乾坤 천지天地

 
 

생명의 근원, 건곤(乾坤) 천지(天地)
 
모든 생명의 근원을‘건곤(乾坤)’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주역 64괘에서 근본 부모를 이루는 괘가 건곤(乾坤)인데, 건곤은 순음순양(純陰純陽)자리입니다.

 

이 생명의 근원자리가 음양으로 되어있기 때문에
모든 천지 만물이 다 음양으로 구성되어 있는 것입니다.
 
그래서‘건곤자(乾坤者)는 음양지본원야(陰陽之本源也)라’라고 정의내릴 수 있습니다.
형이상학적인 건곤자리가 현실세계로 물질화돼서 나타날 때는 천지로 형상화되어

건은 천으로 나타나고 곤은 지로 나타납니다.
이것이 현실의 만물을 창조하는 부모가 되는 자리입니다.
 
천지자(天地者)는 음양지전체야(陰陽之全體也)라’
천지는 음양의 온전한 체가 되고,‘

 

일월자(日月者)는 음양지대용야(陰陽之大用也)라’

현실적으로는 일월이 천지의 운동을 대행하고 있어


생명창조의 체(体)와 용(用)이 모두 음양으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그러니까 삼라만상이 음양으로 이뤄지지 않을 수가 없는 것입니다.

 
하늘에서는 기운을 던져주고 그 기운을 받아서 만물을 생성하는 주체는 땅입니다.
천지에 대한 인식이 깊어지면 깊어질수록 천지의 자식인 인간과 만물에 대해 깊이 이해할 수 있습니다.

 
인간에 대한 신비를 풀기 위해서는
천지에 대한 신묘한 수수께끼를 풀지 않으면 인간의 수수께끼도 풀 수가 없는 것입니다.

 

증산 상제님께서도 "천지는 억조창생의 부모라"고 하셨습니다.
천지와 음양의 중요성에 대한 상제님의 고귀한 말씀을 하나 들려드리겠습니다.

 

繫辭傳(계사전) 제1장 공자의 宇宙觀(우주관) 事物觀(사물관)
설명에 대해서 다음과 같이 말하였다

 

天尊地卑 乾坤定矣(천존지비 건곤정의)
하늘은 높고 땅은 낮으니
건곤의 하는 일은 정하여 지고

 

卑高以陳 貴賤位矣(비고이진 귀천위의)
낮고 높음이 펼쳐있으니 귀하고 천한 것이 정해지고

 

動靜有常 剛柔斷矣(동정유상 강유단의)
움직이고 고요함이 항상 같이 있으니
강하고 부드러움이 결단이 나며

 

方以類聚 物以羣分 吉凶生矣(방이유취 물이군분 길흉생의)
도처에는 같은 종류대로 모이고
물건은 무리대로 분류되니
길과 흉이 생기게 되며


在天成象 在地成形 變化見矣(재천성상 재지성형 변화현의)
하늘에는 상을 이루고
땅에는 형상을 이루니
무궁한 변화가 나타나는 것이다

 

是故 剛柔相摩 八卦相盪(시고 강유상마 팔괘상탕)
이런 까닭으로 강가유과 서로 얽혀지며
팔괘가 서로 곱하여져
만물이 생성 변화되는 것이다


鼓之以雷霆(고지이뢰정)
북(우주 자연)을 두드리는 것은 우뢰와 번개가 하며 

 

潤之以風雨(윤지이풍우)
윤택하게 하는 것은 바람과 비가 하며

 

日月運行 一寒一暑(일월운행 일한일서)
해와 달이 운행하여 한번은 춥고 한번은 더워지니


乾道成男 坤道成女(건도성남 곤도성녀)
건의 도는 남자가 행하여 이루는 것이고  
곤의 도는 여자가 행하여 이루는 것이며

 

乾知大始(건지대시)
건(하늘)은 크게 시작함을 알고

 

坤作成物(곤작성물)
곤(땅)은 만물을 이루어 결실을 맺는 것이다


乾以易知(건이이지)
건이란 바뀌는 변화를 쉽게 아는 것이며

 

坤以簡能(곤이간능)
곤이란 간략하면서 잘 참고 견디어 내는 것이다

 

[周易] 

 

천지의 마음을 나의 심법으로 삼고 
 
상제님께서 말씀하시기를
“대인을 배우는 자는 천지의 마음을 나의 심법으로 삼고
음양이 사시(四時)로 순환하는 이치를 체득하여 천지의 화육(化育)에 나아가나니
 
그런고로 천하의 이치를 잘 살펴서
일어일묵(一語一?)이 정중하게 도에 합한 연후에 덕이 이루어지는 것이니라.
 
만일 사람이 사사로운 욕심에 사로잡혀
자기 좋은 대로 언동하고 가볍고 조급하며 천박하게 처세하면
큰 덕을 이루지 못하느니라.” 하시니라.
 

甑山道 道典 4편 95장 

 용봉.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