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통인의(中通人義)와 무극대도(無極大道)>2편52장
 
<본문>
 
천지에 가득 찬 여자의 한(恨)

 

선천은 억음존양(抑陰尊陽)의 세상이라.
여자의 원한이 천지에 가득 차서 천지운로를 가로막고
그 화액이 장차 터져 나와 마침내 인간 세상을 멸망하게 하느니라.

 

그러므로 이 원한을 풀어 주지 않으면
비록 성신(聖神)과 문무(文武)의 덕을 함께 갖춘 위인이 나온다 하더라도
세상을 구할 수가 없느니라.

 

인간 세상의 음양 질서를 개벽하심

예전에는 억음존양이 되면서도 항언에 ‘음양(陰陽)’이라 하여
양보다 음을 먼저 이르니 어찌 기이한 일이 아니리오.

이 뒤로는 ‘음양’그대로 사실을 바로 꾸미리라.
 
 

--------------------------------------------------------------------------------
 
<측각주>
 
1 52:1 억음존양.
선천은 천지의 축이 기울어져서 양(陽) 기운이 음(陰) 기운보다 강하다.

때문에 자연적으로는 극한혹서가 생기고,
문명적으로는 양의 가치인 하늘·
남자 등이 중심이 되어 전쟁과 정복의 역사가 계속되었다.
 
상제님께서 는 이처럼 음이 억압되면서
생긴 원한이 세상을 진멸케 하는 원인임을 처음으로 밝혀 주셨다.
 

용봉.jpg